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서경스타TV·방송
'해피투게더3' 소유, 씨스타 해체 심경 고백···"일 많이 줄었다"
‘해피투게더3’에 출연한 소유가 ‘씨스타’ 해체에 대한 심경을 고백한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은 여름방학특집 ‘스타골든벨 2부’와 ‘전설의 조동아리-내 노래를 불러줘’로 꾸며진다.

/사진=KBS2 ‘해피투게더’




이중 ‘내 노래를 불러줘’는 최고의 노래방 히트곡들을 보유한 레전드 가수들이 노래방에서 일반인들이 노래 부르는 모습을 관찰, 본인의 곡이 불려지는 순간 퇴근을 하는 ‘노래방 잠복 버라이어티’로 지난 7월 27일, 시청자들의 뜨거운 호평 속에 첫 선을 보인 바 있는 야심찬 신 코너다. 이 가운데 금주 ‘내 노래를 불러줘’에는 여성들의 절대적인 지지를 받는 소찬휘와 소유를 포함해 네 팀의 노래방 레전드 가수들이 총출동한다고 전해져 기대감이 한껏 고조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소유는 걸크러쉬의 대표 주자답게 털털한 입담으로 ‘씨스타’ 해체 후일담을 전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소유는 해체에 대해 진한 아쉬움을 드러내는 조동아리 멤버들을 향해 “해체를 하고 나니까 일이 많이 줄었다”며 예상치 못한 현실적 고충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도 잠시 소유는 “아무래도 네 명이 붙어있다가 혼자 있으니까 많이 외로웠다”며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고, “지금도 단체톡방이 활성화돼 있다”며 해체 후에도 끈끈한 ‘씨스타’의 우정을 자랑해 훈훈한 미소를 자아냈다.



그런가 하면 이날 소유는 “노래방 꽤나 다녀봤다”고 자부하면서 철두철미한 분석 하에 레전드 가수들의 퇴근 순서를 예언해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 이에 소유의 활약이 펼쳐질 ‘내 노래를 불러줘’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해투3’ 제작진은 “’내 노래를 불러줘’ 첫 방송 이후 시청자 분들께서 수많은 레전드 가수들을 추천해주셨고, 이 같은 의견을 십분 반영해 가수들을 섭외했다. 소찬휘-소유 못지 않은 ‘노래방 레전드 가수’가 출격할 예정이니 많은 관심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양지연 기자 sestar@sedaily.com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