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미디어콘텐츠株 4분기도 웃을까

3분기 호실적·드라마 흥행에
스튜디오드래곤 등 크게 올라

  • 박경훈 기자
  • 2018-11-08 17:34:35
미디어콘텐츠株 4분기도 웃을까

CJ ENM(035760)과 자회사 스튜디오드래곤(253450), 초록뱀(047820) 등 미디어콘텐츠주가 3·4분기 호실적, 드라마 흥행 기대에 힘입어 급등했다. 미디어콘텐츠 산업은 한류 열풍과 유튜브·넷플릭스 등 미디어플랫폼의 발달에 힘입어 높은 성장세가 기대되는 분야다. 이에 증권업계에서는 주요 미디어콘텐츠 기업들의 실적 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드라마 제작사 스튜디오드래곤은 8일 6.67% 오른 10만 4,000원에 마감했다. 스튜디오드래곤의 3·4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은 드라마 ‘미스터 선샤인’ 흥행에 힘입어 21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3% 급증했다. 미래에셋대우는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남자친구’ 등 연말 방영 예정인 기대작들의 인기에 힘입어 스튜디오드래곤의 4·4분기 영업이익도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85% 증가한 169억원이 될 것으로 예상하면서 목표주가를 15만원에서 15만 3,000원으로 상향했다. CJ ENM은 스튜디오드래곤을 포함한 미디어 부문 영업이익이 304.8% 급증한 덕분에 CJ오쇼핑이 속한 커머스 부문의 실적 부진(영업이익 41.8% 감소)에도 전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76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5.7% 증가했다.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을 스튜디오드래곤과 공동 제작하는 초록뱀은 이틀 연속 52주 신고가를 기록하면서 17.44% 오른 2,290원에 마감했다. 이달 들어서만 51.15% 급등했다. 초록뱀은 지난달 말 최대주주인 ㈜더블유홀딩컴퍼니와의 제 3자 배정 유상증자를 통해 운영자금 400억원을 확보했다. 이를 통해 드라마 제작 경쟁력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하나금융투자는 내년에는 대작 드라마 증가 및 전체 방영 드라마 편 수 증가로 초록뱀의 영업이익이 올해보다 353% 증가한 181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추정했다. /박경훈기자 socoo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