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자리 특혜 논란' 손태영 "나는 무서운 엄마"… 아들 훈육법 재조명

  • 서영준 기자
  • 2018-12-03 09:25:37
  • TV·방송
'자리 특혜 논란' 손태영 '나는 무서운 엄마'… 아들 훈육법 재조명
/사진=SBS

배우 손태영의 아들과 조카가 지난 1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2018 멜론뮤직어워드 가수석에 앉아 있는 것이 포착돼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과거 공개한 자식 훈육법까지 덩달아 화제다.

과거 SBS ‘한밤의 TV연예’에 출연한 손태영은 “아들 록희에게 손태영은 어떤 엄마냐”는 질문에 “나는 무서운 엄마”라고 고백했다.

이어 “나는 아들에게 ‘록희 안돼’라면서 제지한다. 내가 그러면 남편 권상우가 아들을 다독여 준다”고 말했다.

한편 손태영은 연예인 ‘특혜’라는 지적에 “아이가 시상하는 모습을 보고 싶다고 해 시상식 관계자가 안내해 준 자리였다. 가수석인지는 알지 못했다”면서 “이번 일로 본의 아니게 심려를 끼쳐드려서 죄송하다”고 해명했다.

/서영준기자 syj487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