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건설업계

GS건설, 이달 중 ‘일산자이3차’ 등 5개 단지 분양

  • 박윤선 기자
  • 2018-12-05 15:22:50
  • 건설업계

GS건설, 분양



GS건설, 이달 중 ‘일산자이3차’ 등 5개 단지 분양

GS건설(006360)은 이달 안양, 남양주, 일산, 하남, 대구 등 5곳에서 4,807가구를 일반분양한다고 5일 밝혔다. 12월은 분양 비수기로 여겨지지만, 올해는 9·13대책에 따른 청약제도 변경 등으로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분양심사가 지연되면서 물량이 연말에 몰렸다.

회사 측에 따르면 오는 14일에는 경기 고양시 일산 식사지구에서 ‘일산자이 3차’ 전용면적 59∼100㎡ 1,333가구를 선보인다. 같은 달 21일에는 경기 안양시 동안구 비산동 ‘비산자이아이파크’를 선보인다. 임곡3지구를 재개발해 짓는 단지로, 전용 39∼102㎡ 1,073가구가 일반분양 물량이다. 같은 날 경기 남양주시 다산신도시 진건지구 B3블록 ‘다산신도시 자연&자이’도 분양한다. 전용 74∼84㎡ 878가구 규모다.

이밖에 날짜는 미정이지만 경기 하남시 위례지구 A3-1블록 ‘위례포레자이’ 역시 12월 분양을 기다리고 있다. 위례포레자이는 지난 10월 견본주택을 개관할 예정이었지만, 9·13대책에 따라 분양보증이 미뤄지면서 일정이 12월로 밀렸다. 수도권 이외 지역에서는 대구 위례포레자이와 대구 남산자이하늘채 분양 예정일은 오는 21일이다.

우무현 GS건설 사장은 “2018년의 마지막인 12월에도 ‘자이’의 브랜드 파워와 마케팅 능력을 총동원해 성공적인 분양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박윤선기자 sepy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