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올 수입차 무한경쟁 예고]한국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600만대 팔린 베스트셀링카…고급세단처럼 안락

  • 구경우 기자
  • 2019-01-15 17:49:06
  • 기업
[올 수입차 무한경쟁 예고]한국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600만대 팔린 베스트셀링카…고급세단처럼 안락

[올 수입차 무한경쟁 예고]한국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600만대 팔린 베스트셀링카…고급세단처럼 안락
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올 수입차 무한경쟁 예고]한국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600만대 팔린 베스트셀링카…고급세단처럼 안락

한국닛산이 글로벌 베스트셀링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더 뉴 엑스트레일(X-TRAIL)을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지난 2000년 글로벌 시장에 데뷔한 엑스트레일은 닛산의 정체성을 담은 전면 디자인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여기에 짜릿한 주행 성능과 실용성 등으로 전 세계 시장에서 사랑받으며 닛산을 대표하는 SUV 모델로 거듭났다.

엑스트레일은 첫 출시 후 현재까지 누적판매량 600만대 이상(2018년 10월 기준)을 기록했다. 60개 이상의 다양한 제품 라인 업을 자랑하는 닛산 브랜드에서 2015년부터 2017년까지 매해 기록을 경신하며 가장 많은 판매량을 자랑하는 1등 모델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2016년과 2017년에는 전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베스트셀링 SUV에 등극하기도 했다.

엑스트레일은 역동적인 모험과 자유, 그리고 여행을 즐기는 사람들을 위해 만들어졌다. 닛산의 익사이팅한 브랜드 가치를 가장 잘 나타내는 모델이다. 출시 초기에는 오프로드를 위한 다목적용 아웃도어 콘셉트의 SUV로 시작했으나 세대를 거쳐오면서 세련미와 안락함이 더해져 현재는 도심과 교외를 넘나들며 고객의 삶에 짜릿한 활력을 제공하는 익사이팅 파트너로의 면모를 갖추게 됐다.

[올 수입차 무한경쟁 예고]한국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600만대 팔린 베스트셀링카…고급세단처럼 안락
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국내에 선보이는 엑스트레일은 3세대 부분변경 모델이다. 역동적인 디자인, 편안한 탑승 공간과 여유로운 적재 공간, 첨단 편의·안전 기술 등 다양한 요소가 최적의 조화를 이루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 세계 시장에서 검증받은 2.5ℓ 가솔린엔진과 D-스텝 로직을 적용한 차세대 엑스트로닉무단변속기(Xtronic CVT)를 장착해 다이내믹한 성능과 우수한 연비 효율을 실현했다. 최고 출력 172마력, 최대 토크 24.2㎏·m를 발휘한다. 복합연비는 각각 2륜 모델 기준 ℓ당 11.1㎞(도심 9.9㎞, 고속도로 12.9㎞)다. 4륜 기준은 ℓ당 10.6㎞(도심 9.6㎞, 고속도로 12.0㎞)에 달한다. 아울러 우수한 이산화탄소 배출량 저감 기술로 저공해 3종 차량 인증을 획득했다.

엑스트레일은 우수한 파워트레인 성능과 친환경성으로 세계 매체에서 호평을 받고 있다. 2017년 미국의 자동차 전문지 ‘컨슈머가이드 오토모티브’가 선정한 ‘베스트바이상’을 수상했다. 미국의 자동차 전문 컨설팅 업체 ‘오토퍼시픽’이 선정한 차량 만족도 조사에서도 준중형 SUV 부문 2년 연속 1위 등 세계의 전문 기관과 매체로부터 다양한 상을 수상하며 뛰어난 상품성을 입증해왔다. 2018년에는 영국의 온라인 자동차 전문 평가 사이트 카바이어로부터 개와 견주를 위한 최고의 차로 평가받기도 했다.

[올 수입차 무한경쟁 예고]한국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600만대 팔린 베스트셀링카…고급세단처럼 안락
닛산 더 뉴 엑스트레일

엑스트레일은 구동 방식과 안전 및 편의 사양에 따라 총 세 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개별소비세 인하를 반영해 2.5 2WD 스마트는 3,460만원, 2.5 4WD는 3,750만원, 2.5 4WD 테크 모델은 4,120만원이다.
/구경우기자 bluesquare@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