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질투의 역사’ 남규리X오지호, 가장 뜨겁고 잔인한 진실이 밝혀진다

  • 최주리 기자
  • 2019-02-01 08:54:09
  • 영화
오는 3월 개봉을 확정한 남규리, 오지호 주연의 미스터리 멜로 <질투의 역사>가 티저 예고편을 전격 공개했다.

영화 <질투의 역사>는 10년 만에 다시 모인 다섯 남녀가 오랜 시간 묻어 두었던 비밀을 수면 밖으로 꺼내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이번에 공개된 티저 예고편은 10년 만에 재회한 다섯 남녀의 모습과 그들의 비밀스러운 과거를 담아 눈길을 사로잡는다. 10년 만에 재회한 밤, 왠지 모르게 어색하게 인사를 건네는 ‘수민’과 그녀를 보며 무언가 숨기고 있는 듯 불편한 표정을 짓는 네 사람의 모습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어 “이런 얘기까지 하면 안 되는데…”라는 ‘진숙’의 대사가 비밀스러운 긴장감을 불러일으키고, ‘가장 뜨겁고 잔인한 진실’이라는 카피와 함께 전개되는 다섯 남녀의 과거에는 사랑과 질투로 얽히고 설킨 이들의 모습이 담겨 있어, 그들 사이에 숨겨진 비밀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증폭시킨다.

‘질투의 역사’ 남규리X오지호, 가장 뜨겁고 잔인한 진실이 밝혀진다

영화 <질투의 역사>는 인간의 가장 보편적인 감정인 ‘질투’를 소재로 한 미스터리 멜로로, 영화 <순애>(2016)와 <길>(2017)로 각각 제21회 부산국제영화제와 제18회 전주국제영화제에 공식 초청돼 연출력을 인정받은 정인봉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으며, 배우 남규리, 오지호, 장소연, 김승현까지 내공 있는 배우들이 완성도 높은 연기 호흡을 선보여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질투’라는 가장 보편적이고도 독특한 소재로 올 봄, 강렬한 드라마를 선사할 영화 <질투의 역사>는 오는 3월 개봉할 예정이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