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오달수 새 소속사 찾았지만 "아직 연예 활동은 미지수"

  • 김진선 기자
  • 2019-02-20 16:55:58
  • TV·방송
오달수 새 소속사 찾았지만 '아직 연예 활동은 미지수'
사진=서경스타 DB

배우 오달수가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손을 잡았다. 그러나 본격적인 활동은 아직 미지수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20일 “오달수가 현재 소속사가 없어 최근 미팅을 가졌다”며 “미개봉 작품과 정리될 일들과 관련해 업무를 보고 있다”고 밝혔다.

씨제스 측은 “소속사 이적이 새로운 작품에 들어가거나 본격적인 활동의 의미는 아니”라며 활동 재개 가능성은 조심스러운 입장을 내비쳤다.

한편 오달수는 지난해 ‘미투’ 열풍 당시 성폭력 가해자로 지목돼 활동을 중단한 뒤 칩거하고 있다. 촬영을 마친 영화 ‘이웃사촌’, ‘니 부모 얼굴이 보고 싶다’, ‘컨트롤’ 등 3편은 개봉시기를 잡지 못하고 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