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데뷔 에버글로우 “열심히 달려서...행복 선물하는 가수 될 것”

  • 정다훈 기자
  • 2019-03-18 16:35:20
  • 가요
신인 걸그룹 ‘에버글로우’가 데뷔 소감을 전했다. 에버글로우는 Mnet ‘프로듀스 48’ 당시 뛰어난 비주얼과 실력으로 주목받은 김시현과 왕이런이 멤버로 합류해 데뷔 전부터 관심을 모은 그룹.

18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에버글로우 데뷔 앨범 ‘어라이벌 오브 에버글로우(ARRIVAL OF EVERGLOW)’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데뷔 에버글로우 “열심히 달려서...행복 선물하는 가수 될 것”
에버글로우가 18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라이브홀에서 열린 데뷔 앨범 ‘어라이벌 오브 에버글로우(ARRIVAL OF EVERGLOW)’ 쇼케이스에 참석해 신곡을 선보이고 있다. /사진=양문숙 기자

‘에버글로우’는 이유, 시현, 미아, 이런, 아샤, 온다 로 구성된 6인조 걸그룹. ‘EVER’ 언제나, 항상 ‘GLOW’ 빛나다의 합성어로 ‘태양의 빛이 비추는 날과 비추지 않는 밤이 생기듯이 EVERGLOW는 빛과 그림자 모두 우리만의 시간으로 만들겠다.’는 신인 그룹의 강인한 의지와 에너지가 담겨있다.

에버글로우 멤버들은 데뷔 소감을 밝혔다. 먼저 시현은 “정말 떨리지만 지금까지 열심히 준비한만큼 잘하고 싶다”며 “힐링을 줄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리더 이유는 “무대에서 행복을 줄 수 있는 가수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멤버들은 신인의 마음으로 열심히 달려보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온다와 이런, 미아는 “데뷔는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 생각하고 행복을 전하는 가수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9년 동안이란 긴 시간동안 연습생 생활을 해온 아샤는 “ 이 자리가 너무 꿈만 같다. 앞으로 더욱 발전할 수 있는 가수가 되겠다”며 벅찬 소감을 전했다.

에버글로우는 오늘(18)일 오후 6시 데뷔 앨범 ‘ARRIVAL OF EVERGLOW’를 발매하고, 미디어 및 팬 쇼케이스를 개최한 뒤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