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문화

뮤지컬 ‘킹아더’ 장승조, 화려한 복귀..호평 속 첫공 성료

  • 정다훈 기자
  • 2019-03-18 16:15:44
  • 문화
뮤지컬 ‘킹아더’로 2년 만에 무대에 복귀한 배우 장승조가 기립박수를 이끌어내며 첫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장승조는 지난 16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열린 뮤지컬 ‘킹아더’ 첫 무대에서 최고의 열연으로 객석을 압도했다. 순수하고 평범했던 청년 아더가 백성을 위한 진정한 왕이 되어가는 과정을 드라마틱하게 그려내며 몰입감을 선사한 장승조는 비주얼부터 연기력까지 ‘킹아더‘ 그 자체였다.

뮤지컬 ‘킹아더’ 장승조, 화려한 복귀..호평 속 첫공 성료

뮤지컬 ‘킹아더’는 자신의 진짜 신분을 모른 채 살아가던 ‘아더’가 우연한 기회로 바위에 박힌 엑스칼리버를 뽑고 왕으로 즉위한 이후의 이야기를 담고 있는 작품으로 장승조는 주인공 ‘아더’로 분해 사랑, 분노, 고뇌 등 복잡한 감정선을 밀도 있게 그려내며 ‘킹아더’의 서사를 완벽하게 구현해냈다.

앙상블과 함께 화려하게 등장, 극의 포문을 연 장승조는 풍부한 감정연기와 탁월한 가창력으로 고음부터 저음까지 다양한 음역대를 안정적으로 소화하며 관객들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 또한 칼을 뽑은 뒤 점차 일취월장해가는 ‘아더’의 액션과 다양한 의상 변화로 볼거리를 더했고, 극 중간중간 마법사 ‘멀린’과의 능청스러운 연기 호흡으로 유쾌한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처럼 장승조는 빠른 전개 속에서도 ‘아더’에 완벽히 녹아든 모습으로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몰입감과 긴장감을 선사하며 극의 흐름을 주도했다.

특유의 디테일하고 깊이 있는 연기로 ‘구텐버그’, ‘블랙메리포핀스’, ‘늑대의 유혹’ 등 국내 초연작마다 흥행을 이끌어온 장승조는 뮤지컬 ‘킹아더’ 역시 강렬한 카리스마와 탁월한 표현력으로 그의 존재감을 명확히 확인케 했다. 장승조가 만들어 낸 ‘킹아더’에 푹 빠진 관객들은 환호와 박수를 아끼지 않았다.

장승조는 이날 관객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표하며, “드디어 ‘킹아더’ 첫공을 마쳤다. 6월 2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한다. ’킹아더‘ 많이 사랑해주시고, 저 장승조도 많이 응원 부탁드린다. 극장에서 뵙겠다”고 첫 공연을 마친 소감을 전했다.

장승조의 무대 복귀작으로 주목 받고 있는 뮤지컬 ‘킹아더’는 오는 6월 2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