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공식] 드림노트 하빈, 발목 인대 부상...“당분간 회복에 전념”

  • 최주리 기자
  • 2019-03-22 16:53:50
  • 가요
걸그룹 드림노트(DreamNote)가 당분간 7인 체제로 활동한다.

22일 소속사 iMe KOREA(아이엠이 코리아)는 “멤버 하빈이 안무 연습 중 다리를 접질려 병원을 찾았다. 현재 경미한 발목 인대 부상으로 회복 중에 있다”고 밝혔다.

[공식] 드림노트 하빈, 발목 인대 부상...“당분간 회복에 전념”

이어 “움직임을 최소화하고 안정을 위해야 한다는 전문의 소견에 따라 하빈은 일주일간 활동을 쉬어가기로 결정했다. 당사는 아티스트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두고 치료와 회복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하빈 역시 “팬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린 것 같아 죄송한 마음이다. 얼른 회복해서 더 씩씩한 모습으로 컴백 활동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전했다.

지난 13일 두 번째 앨범 ‘드림어스(Dream:us)’의 타이틀곡 ‘하쿠나 마타타(Hakuna matata)’로 컴백한 드림노트는 하빈의 부상으로 22일 오후 KBS2 ‘뮤직뱅크’ 무대부터 7인 체제로 당분간 활동을 이어간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