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한끼줍쇼' 오윤아, 육아맘 고충 함께 나누며 '공감매력' 발산

  • 김진선 기자
  • 2019-03-28 14:10:03
  • TV·방송
'한끼줍쇼' 오윤아, 육아맘 고충 함께 나누며 '공감매력' 발산

배우 오윤아가 ‘한끼줍쇼’의 밥 동무로 출격했다.

27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오윤아와 이휘향이 광주시 오포읍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오윤아는 MC 이경규와 ‘오이팀’(오윤아&이경규팀)을 이뤄 초인종을 눌렀지만 여러 번의 실패를 맛보고 ‘꽝손’에 등극. 많은 시도 끝에 한 끼에 성공할 수 있었다.

이날 오윤아는 방송을 통해 따뜻한 한 끼를 나눠준 가정의 딸과 ‘육아맘’의 고충을 함께 나눴다.

오윤아는 함께 식사한 가족 중 바이올리니스트인 워킹맘 딸의 이야기를 들으며 깊이 공감했으며 특히 일을 할 때 아이를 돌봐주시는 어머니에 대한 고마움을 표현했다.

오윤아는 “혼자서 쉬는 게 마음이 불편하다”며 “쉴 때는 아이와 함께 하는 것이 더 마음 편하다”라며 육아에 대한 마음을 이야기해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었다.

또한 오윤아는 앞서 진행된 토크에서 직접 요리해 먹는 것을 좋아하며 아들을 위해 유기농 재료를 사용한 음식을 많이 한다고 밝혀 자식에 대한 애정 또한 드러냈다.

오윤아는 최근 종영한 MBC 주말드라마 ‘신과의 약속’을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 잡았으며 예능과 드라마를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보이고 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