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SE★이슈] 양익준·양현민·양동근·양주호·양세종 아니라는데 '마약난동' 양씨 누구?

  • 김진선 기자
  • 2019-04-12 20:08:12
  • TV·방송
[SE★이슈] 양익준·양현민·양동근·양주호·양세종 아니라는데 '마약난동' 양씨 누구?
사진=연합뉴스

12일 영화배우 양모씨가 필로폰 투약 혐의로 경찰에 체포됐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양씨 배우들이 잇따라 의심받고 있다.

해당 보도 이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는 양씨 성을 가진 배우들이 하나씩 도마에 오르며 필로폰 사건의 당사자가 아닌지 확인받고 있다.

현재까지 배우 양익준, 양현민, 양동근, 양주호, 양세종 등의 소속사는 필로폰 투약 혐의를 강하게 부인했다.

앞서 필로폰을 투약한 것으로 전해진 양씨 배우는 이날 오전 3시경 도로에서 난동을 벌이다 지나던 차량에 치이는 사고를 당하기도 했다.

경찰은 양씨를 연행하 후 간이 마약검사를 실시한 결과 필로폰 양성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양모 배우는 유명 영화와 지상파 드라마에서 활동했던 것으로 알려졌으나 아직까지 실명은 공개되고 있지 않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