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 김재욱에 안대키스..레전드 회차 탄생
‘그녀의 사생활’ 박민영이 안대로 눈을 가린 김재욱에게 입을 맞추며 또 하나의 레전드 장면을 탄생시켰다. 김재욱을 향한 입덕부정기를 끝낸 박민영의 화끈한 입덕신고식이 안방극장을 후끈 달아오르게 했다.

사진=tvN ‘그녀의 사생활’




지난 1일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 (연출 홍종찬/ 극본 김혜영/ 원작 누나팬닷컴/ 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드래곤) 7화에서는 성덕미(박민영 분)와 라이언(김재욱 분)이 서로를 향해 커지는 덕심을 주체하지 못하는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광대를 무한 상승시켰다. 특히 성덕미는 라이언을 향한 자신의 마음을 자각하며 그에게 입을 맞춰 안방극장의 시간을 정지시키고 말았다. 이처럼 두 사람의 로맨스가 시작됨을 알리자 시청자들은 단체 샤우팅으로 화답했다.

라이언이 덕미의 집 앞에서 시도한 기습 키스는 두 사람을 지켜보고 있던 신디(김보라 분)를 속이기 위한 위장 키스였다. 라이언은 덕미의 입술 위에 자신의 엄지를 대고 입을 맞췄다. 하지만 이 모습을 덕미의 부모인 고영숙(김미경 분)-성근호(맹상훈 분)가 목격했고, 라이언은 덕미의 본가에서 가족들과 함께 저녁식사를 하며 좀 더 덕미와 가까워졌다. 라이언은 영숙이 싸준 반찬과 근호가 선물한 수석을 보며 따스한 온정에 웃음 지었다. 덕미 또한 라이언과의 엄지 키스를 떠올리며 밤잠을 설치는 등 그를 향해 커지는 마음을 드러내 두 사람의 로맨스가 하루 빨리 성사되기를 기원하게 했다.

본격적으로 덕미를 덕질하기 시작한 라이언은 ‘키다리 아저씨’ 같은 모습으로 여심을 흔들었다. 특히 차시안(정제원 분)의 팬 사인회에 당첨된 덕미를 위한 라이언의 배려가 시청자들을 떨리게 했다. 전 관장 엄소혜(김선영 분)의 요구로 휴관일에 출근할 뻔한 덕미를 대신해 신디를 출근시키며 사이다를 선사한 것. 또한 라이언은 팬 사인회에서 즐거워하는 덕미를 지켜보며 미소 짓거나 응원의 메시지를 보낸 후 흐뭇해 했다. 이어 덕미가 시나길이라는 사실이 신디에게 발각될 위기에 처하자 이를 막기 위해 폭풍질주를 하는 등 남몰래 덕미를 도왔다. 이처럼 자신의 정체를 숨기고 덕미를 덕질하는 라이언의 모습에서 애정이 듬뿍 묻어났다.

그런가 하면 덕미와 라이언은 ‘그림’이라는 공통점으로 서로의 마음 속에 자리잡았다. 집안 사정으로 유학을 가지 못한 덕미는 “(작가가 되지 못해) 미련이 밀려 오면 그냥 가끔씩 울면 돼요. 그럼 괜찮아져요. 그러다 보면 웃을 일 생기고, 그러다 보면 행복해지기도 하고”라고 덤덤히 말했다. 또한 덕미는 “손이 다쳤을 때는 왼손으로 그림을 그렸어요. 너무 재미있게 그렸어요. 어릴 때 낙서하는 것처럼”이라며 슬럼프를 이겨냈던 때를 고백했다. 이에 라이언은 자신처럼 그림에 대한 아픔을 지닌 덕미에 대해 공감하고 위안을 받으며 한층 가까워졌다.

덕미는 라이언의 사진을 보정하며 만족해 하는 자신을 깨닫고 당황했다. 입버릇처럼 “보정은 사랑이야”라고 말해왔던 바, 라이언을 향한 덕미의 관심이 ‘사랑’이 되었음이 드러나 심장을 떨리게 했다. 한편 라이언은 절뚝거리며 팬 사인회장을 빠져나가던 덕미가 걱정돼 그의 집으로 향했다. 그 곳에서 손에 페인트가 묻어버린 라이언은 덕미의 집에 들어가 손을 닦길 청했다. 하지만 덕미의 집 안은 시안의 팬 용품으로 가득 찬 상황. 이에 덕미는 임시방편으로 라이언의 눈을 가리고 집으로 안내했다.



무엇보다 엔딩에서 덕미가 입덕부정기를 끝내고 라이언을 향한 마음을 과감하게 표현해 심장을 쿵 떨어트리게 했다. 라이언이 안대를 벗으려 하자 이를 말리던 덕미가 라이언의 위로 넘어져 심박수를 치솟게 했다. 라이언을 바라보던 덕미는 두근거리는 자신의 마음을 다시 한번 깨달았다. 덕미는 ‘난 괜찮아. 당당하라고. 좋아한다. 간택해주마. 성은을 내리마 내가’라며 마음 속으로 외친 후 라이언에게 그대로 입을 맞춰 안방극장을 설렘으로 초토화시켰다.

방송 후 각종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라빗만만세 따라 올 자가 없는 역대급 커플”, “간택해주마. 성은을 내리마 내가. 명대사다”, “오늘도 라빗 커플로 당 채우고 이 자리에 눕습니다”, “어떻게 눈 가리고 키스할 생각을 한거지? 작가님 감사합니다. 절 받으세요”, “유쾌한 중독성이 이렇게 강할 줄이야. 설레고 웃기고! 시간 순삭”, “입꼬리가 내려가질 않음. 광대 리프팅 되는 드라마”, “덕질 존중해 주는 남친 완벽하다. 역시 인류애 넘치는 금사자”, “내 인생에서 드라마 덕질을 할 줄이야.. 진짜 대꿀잼“, “라이언 온 몸이 양봉이야”, “역시 믿보 박민영. 오늘 대사 너무 좋고, 표정도 좋고, 사랑스럽고. 다 가졌어” 등 폭발적인 반응을 쏟아냈다.

뜨거운 반응과 함께 유로플랫폼 가구 시청률은 평균 2.7%, 최고 3.4%를 기록하며 자체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한편, tvN 수목드라마 ‘그녀의 사생활’은 오늘(2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주원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5.29 15:44:0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