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영화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크리스 헴스워스, 완벽한 수트 비주얼..화려한 컴백

  • 김주원 기자
  • 2019-05-07 21:21:51
  • 영화
올 여름의 포문을 열 SF 블록버스터 기대작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에서 펼쳐질 우주적 스케일을 장식하기 위해 <어벤져스> 시리즈의 주역인 ‘토르’ 크리스 헴스워스가 완전히 새로운 모습으로 돌아온다.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크리스 헴스워스, 완벽한 수트 비주얼..화려한 컴백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크리스 헴스워스, 완벽한 수트 비주얼..화려한 컴백
사진=롯데엔터테인먼트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은 최악의 위기에 직면한 지구를 구할 유일한 조직 MIB 내부에 스파이가 있음이 알려지면서 에이스 요원 H(크리스 헴스워스)와 신참 요원 M(테사 톰슨) 콤비가 뭉치게 되는 SF 블록버스터. 이제까지 ‘토르’의 모습은 잊어도 좋다. 크리스 헴스워스가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을 통해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어벤져스: 엔드게임>에서의 파격적인 모습과 달리 완벽한 수트 핏과 함께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에이전트 H로 완벽 변신한 크리스 헴스워스의 모습은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앞서 공개된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 예고편에서도 외계인 잡는 MIB 엘리트 요원으로서의 면모를 미리 보여줘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낸 바 있다. 여기에 그의 분신과 같았던 망치가 아닌 기억 제거 장치 ‘뉴럴라이저’를 든 모습은 관객들에게 색다른 재미와 비주얼을 선사할 것을 예고하며 영화를 기다리는 팬들을 한층 설레게 한다.

뿐만 아니라 <토르: 라그나로크>를 통해 우주 콤비의 모습을 미리 보여줬던 ‘발키리’ 테사 톰슨과 재회할 것을 알려 팬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키고 있다. 특히 크리스 헴스워스와 테사 톰슨은 강력한 힘은 물론, 우주를 배경으로 깨알 재미를 선사하던 콤비로서 영화 팬들 사이에서 두 캐릭터의 케미스트리가 화제를 모으곤 했다. 이에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을 통해 새로운 모습으로 조우하게 된 두 배우의 호흡이 어떨지, 이제껏 본 적 없는 우주적 스케일의 컴백을 앞두고 전세계 영화 팬들의 관심이 주목된다.

이처럼 <어벤져스> 시리즈의 주역 크리스 헴스워스의 화려한 컴백으로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영화 <맨 인 블랙: 인터내셔널>은 국내 2019년 6월 개봉 예정이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