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LH ‘1호선 초역세권’ 양주 회천지구 공동주택용지 공급

  • 진동영 기자
  • 2019-05-20 17:33:01
  • 분양·청약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경기도 양주 회천지구 내 10만9,000㎡규모의 공동주택용지 3필지를 공급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에 공급하는 공동주택용지의 필지당 면적은 2만 8,000~5만㎡다. 공급 예정가격은 460~739억 원이다. 용적률은 150~190%로 424~941가구를 지을 수 있다. 용지가 위치한 양주 회천지구는 지하철 1호선으로 지구 전체가 연결되는 편리한 교통망을 자랑한다. 이번에 공급되는 용지는 1호선 덕계역 초역세권 위치다. 착공을 앞둔 GTX C노선이 개통되면 서울 삼성역까지 20분대 진입이 가능하다.

공급 신청은 LH청약센터를 통해 할 수 있다. 다음 달 11일 추첨, 19일 계약체결 예정이다. 자세한 공급 관련 사항은 LH청약센터에 게시된 공고를 참고하면 된다./진동영기자 ji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