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공식] 김구라·김민종·서장훈, 신규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출연

  • 김주원 기자
  • 2019-05-29 00:20:01
  • TV·방송
KBS 2TV에서 신규 돌봄 예능 프로그램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연출 원승연)가 ‘대화의 희열’ 후속으로 오는 7월 6일 방송 예정이다.

[공식] 김구라·김민종·서장훈, 신규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출연
사진=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 세 남자가 피치 못할 사정으로 아이의 등, 하원을 책임질 수 없는 부모를 대신해 아이의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의 등원부터 하원 이후 돌봄까지를 함께하는 프로그램이다.

세 남자의 ‘리얼 돌봄기’를 통해 그동안 간과되어온 육아 현실과 직접 마주하고 나아가 대한민국의 아이들은 누가 돌보고 있는지 또 어디서 어떻게 자라고 있는지 속속들이 들여다본다.

방송에는 저마다의 사연을 갖고, 자신들만의 방식으로 아이를 키우고 있는 각양각색의 집들이 등장할 예정이다.

일과 육아 두 가지를 해내는 워킹맘, 육아휴직을 내고 독박육아 중인 엄마, 전업주부를 자처한 아빠, 할머니와 할아버지가 번갈아가며 아이를 돌보는 집 등 다양한 형태로 아이를 키우고 있는 현실 가족들이 출연한다.

현재, 아이를 키우고 있는 사람들의 솔직한 이야기를 통해 ‘대한민국 아이 돌봄’의 현주소를 리얼하게 담아낼 예정이다.

‘돌봄’과는 거리가 멀어보이는 세 남자가 ‘아이돌봄 서비스’를 위해 뭉쳐 현실의 육아 문제와 맞닥뜨렸을 때 오는 충격은 어떤 모습일지 기대를 모은다.

KBS 2TV에서 선보이는 신규 돌봄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오는 7월 6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토요일 밤 10시 45분 방송 예정이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