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퍼퓸’ 주인공 신성록, “드디어 날 보여드릴 기회” 분위기 메이커 자처

  • 정다훈 기자
  • 2019-06-03 15:06:27
  • TV·방송
배우 신성록이 ‘퍼퓸’ 촬영장 분위기 메이커임을 자처했다.

3일 오후 서울 구로구 라마다 서울 신도림 호텔 그랜드볼룸에서 KBS 새 월화드라마 ‘퍼퓸’ 제작발표회가 개최됐다. 배우 신성록, 고원희, 차예련, 하재숙, 김민규, 연출을 맡은 김상휘 감독이 참석했다.

‘퍼퓸’ 주인공 신성록, “드디어 날 보여드릴 기회” 분위기 메이커 자처
/사진=양문숙 기자

신성록은 ‘퍼퓸’에서 52종 공포증, 35종 알레르기에 시달리지만, 이를 인간의 범주를 넘어 신의 영역에 도전하는 존재에 대한 질투심 많은 신의 형벌이라 생각하고 살아가는, 세계적인 천재 패션 디자이너 ‘서이도’ 역을 맡았다.

이날 신성록은 “분위기 메이커는 내가 하고 있다”며 “촬영하면서 웃겨서 웃음 찾기 미션이 있을 정도였다. 작품 내용도 사람도 정말 웃기다. ”라고 말했다.

이어 “사실 저희 촬영장 분위기가 처질 때가 없었다. 제 생각에는 자칭 제가 아닌가 싶었다”고 덧붙였다.

신성록은 주인공 역을 맡은 것에 대해, “드디어 보여드릴 기회가 왔다. 이제서야.”라며 너스레를 떨더니 “방송 시간이 다가오면서 초조해지기도 한다. 하지만 제가 이 작품을 왜 선택했는지 보시면 아실 것이다. 그래서 이 작품에 확신을 느꼈다”고 자신했다.

한편 ‘퍼퓸’은 창의적으로 병들어버린 천재 디자이너와 지옥에서 돌아온 수상한 패션모델, 내일 없이 살던 두 남녀에게 찾아온 인생 2회 차 기적의 ‘판타지 로맨스’ 드라마다. 신성록-고원희-차예련-하재숙-김민규가 주인공 5인방으로 출연한다. 3일 오후 10시 첫 방송.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