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회사에서 결별설 못내게 해" 거짓말까지(종합)

  • 김진선 기자
  • 2019-06-07 08:21:44
  • TV·방송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회사에서 결별설 못내게 해' 거짓말까지(종합)
남태현(좌)과 장재인(우)

가수 장재인이 공개연애 중으로 알려졌던 남태현의 양다리 의혹을 폭로하면서 온라인상에서 논란이 빠르게 번지고 있다.

장재인은 남태현에 대한 비판이 거세게 일자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있던 모든 게시물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7일 오전 장재인은 인스타그램에 남태현과 일반인 A씨의 카카오톡 대화내용을 캡처해 공개했다. 일반인 A씨가 친구로부터 장재인과 남태현이 한 영화관에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며 자신에게는 헤어졌다고 거짓말을 했다는 이야기였다.

이 대화에서 A씨는 남태현에게 “장재인과 같이 있냐”고 물었고, 남태현은 “장재인과는 애매하다. 다 솔직하게 말할게. 얼마 전에도 나랑 같이 있고 싶어 했잖아”라고 답했다. A씨는 “내가 너랑 같이 있고 싶었던 건 최소한 네가 여자친구가 없다는 전제 아래야. 한달 전에 헤어졌다며”라고 재차 물었고, 남태현은 “없었던 것 맞다. 그래서 솔직하게 말했잖아 누나랑 만날 수는 없다고”라고 답했다. A씨는 다시 “그래 너 편한대로 즐기면서 잘살아”라고 답하며 연락을 끊은 것으로 보인다.

이후 A씨는 장재인에게 메시지를 보내 “고민 많이 했는데 그래도 아시는게 나을것 같아서. 그저께 (남태현과)같이 있었다”며 “여자친구 있는 것 알았으면 절대 시작 안했을 관계다. 자기 말로는 오래전에 끝났고, 장재인 회사에서 결별설을 못 내게 해했다고 들었는데 전부 거짓말이었던것 같다”고 말했다.

장재인, 남태현 양다리 폭로…'회사에서 결별설 못내게 해' 거짓말까지(종합)
장재인이 공개한 카카오톡 내용 일부

이 내용을 모두 공개한 장재인은 “알아가는 사이에 멋대로 공개연애라고 인정해서 내 회사분들 내 상황 곤란하게 만들어놓고, 이렇게 살려면 공개하지 말아야지”라며 “그동안 다른 여자분들은 조용히 넘어갔나본데 나는 다른 피해자 생기는거 더는 못본다. 정신 차릴 일은 없겠지만 최소한의 양심이라도 가지고 살라”고 공개적으로 남태현에 일침을 날렸다.

또 tvN 작업실 멤버들과의 단톡방에서 나간 것도 남태현 때문이라며 “작업실 단체방 연락하는 거로 너무 화를 많이 내서 내가 나가기로 했다”며 “다른 사람도 자기처럼 사는 줄 알았나 보다. 좋은 사람들과 멀어져 마음이 안좋다”고 심경을 전했다.

한편 장재인과 남태현은 tvN ‘작업실’ 촬영 도중 연인사이로 발전해 4월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