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KFA, U-20대표팀 포상금 6억

선수 배출 중고교에 4억 별도 지원

  • 양준호 기자
  • 2019-06-18 16:20:24
  • 시황
KFA, U-20대표팀 포상금 6억
정몽규 대한축구협회 회장 /연합뉴스

대한축구협회(KFA)가 폴란드월드컵 준우승 신화를 쓴 20세 이하(U-20) 축구 대표팀에 6억원의 포상금을 지급한다.

KFA는 18일 “선수들과 코칭스태프에게 총 6억원을 지급하며 대표팀 선수를 배출한 전국 38개 중고교에 4억원의 육성 격려금도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KFA 측은 “성인 월드컵과 달리 연령별 월드컵은 국제축구연맹(FIFA)에서 상업성을 배제해 상금이 없다. 하지만 예상보다 좋은 성적을 거둔 대표팀에 협회 예산 중 일부와 정몽규 KFA 회장이 기부한 특별 찬조금을 활용해 격려금을 준비했다”고 설명했다. 정 회장은 지난해 7월 축구 발전과 유소년 축구 활성화를 위해 40억원을 기부했다. KFA는 이 중 30억원은 파울루 벤투 A대표팀 선임에 썼고 잔액 10억원을 특별 계정으로 관리해왔다.

격려금 총액 10억원의 세부적인 배분은 향후 이사회를 거쳐 결정할 계획이다.
/양준호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