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한국거래소, 코오롱티슈진 상폐 심사 대상 여부 결정 연기

내달 10일까지 결정 예정
“식약처 청문 결과 등 고려”

  • 박홍용 기자
  • 2019-06-19 17:31:00

티슈진, 한국거래소, 상장폐지, 심사, 내달 10일, 식약처

한국거래소, 코오롱티슈진 상폐 심사 대상 여부 결정 연기
이웅열 당시 코오롱그룹 회장이 지난 2017년 4월5일 코오롱생명과학 충주공장에서 열린 ‘인보사 성인식’에 참석해 이 제품의 개발을 결정한 날인 ‘981103’이 적힌 칠판을 들고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코오롱

‘인보사케이주’(이하 인보사) 파문을 일으킨 코오롱티슈진의 상장 적격성 실질심사(상장 실질심사) 대상 여부에 대한 한국거래소의 결정이 일단 미뤄졌다.

한국거래소는 19일 “실질심사 대상 여부 결정을 위한 추가조사 필요성 등을 감안해 조사 시한을 연장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거래소는 이날부터 15영업일 이내인 오는 7월 10일까지 코오롱티슈진의 실질심사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만일 실질심사 대상이 되면 코오롱티슈진은 관리종목으로 지정되며, 추후 심사 결과에 따라 상장폐지 위기에 몰릴 수도 있다.

거래소 관계자는 “코오롱티슈진이 중요 사항을 허위로 기재하거나 누락했는지, 이런 행위에 중과실이 있는지를 판단하기 위해서는 우선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청문 절차를 지켜볼 필요가 있다”며 “청문 이후 최종적으로 나오는 결론을 고려해서 실질심사 여부를 결정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식약처는 지난 18일 오후 충북 오송 청사에서 인보사의 품목허가 취소 처분과 관련해 회사 측 의견을 듣는 청문을 비공개로 진행했다.

/신한나기자 hann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