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부동산  >  분양·청약

[눈길 끄는 분양단지] 신영 '브라이튼 여의도'

여의도 중심지…다양한 생활인프라 갖춰

브라이튼 여의도, 신영, GS건설, 여의도, 초고층, 랜드마크, 오피스텔, 아파트

[눈길 끄는 분양단지] 신영 '브라이튼 여의도'

‘한국의 맨해튼’ 서울 여의도의 최중심 입지인 옛 MBC 부지에 49층의 랜드마크가 조성된다. 여의도의 중심에 위치한 만큼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쉽게 이용할 수 있고 파크원, 현대백화점,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노선 등 다양한 개발 호재도 예정돼 있다.

여의도MBC부지복합개발PFV(신영·GS건설·NH투자증권)는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에 지하 6층~지상 최고 49층, 4개 동 규모의 복합단지 ‘브라이튼 여의도’를 조성한다. 브라이튼 여의도는 전용면적 29~59㎡ 오피스텔 849실과 전용면적 84~136㎡ 아파트 454가구, 오피스 및 상업시설 등으로 구성되며 GS건설이 시공을 맡았다. 전용면적별로 살펴보면 오피스텔의 경우 △29㎡ 632실 △44㎡ 90실 △59㎡ 127실로 구성돼 1인 가구를 위한 소형부터 신혼부부 및 2~3인 가족을 위한 주거 대체형까지 다양하다. 먼저 오피스텔은 오는 7월에 분양한다.

브라이튼 여의도는 여의도의 중심 입지에 들어서는 만큼 풍부한 생활 인프라를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지하철 5·9호선 환승역인 여의도역과 지하철 5호선 여의나루역 사이의 더블 역세권 입지에 여의도환승센터도 도보권에 있다. 올림픽대로·강변북로 등 도로망 이용도 쉬운데다 GTX-B 노선을 비롯해 신안산선, 경전철 서부선 등 교통 호재도 확정돼 있다.

[눈길 끄는 분양단지] 신영 '브라이튼 여의도'

생활편의시설도 풍부하다. 복합쇼핑몰인 IFC몰을 쉽게 이용할 수 있고 대규모 복합문화공간인 파크원이 단지 바로 앞에 2020년 조성될 예정이다. 또한 한강과 더불어 여의도공원과 서울 대표 나들이 명소인 여의도한강공원·샛강생태공원 등 녹지공간이 풍부하다. 쾌적한 주거환경과 조망권은 물론 산책과 운동 등 여가활동을 손쉽게 즐길 수 있어 삶의 질과 함께 생활환경에 대한 만족도가 높을 것으로 전망된다. 분양 관계자는 “여의도에서 최고의 입지로 꼽히는 곳에 들어서다 보니 관심이 뜨겁다”며 “여의도를 대표할 랜드마크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모델하우스는 7월 중 서울시 강남구 역삼동에서 개관될 예정이며 2023년 상반기 입주 예정이다./권혁준기자 awlkwo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