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이나라' 초보 등하원 도우미 3인의 좌충우돌 케미.."믿고 맡겨 주세요"

  • 김주희 기자
  • 2019-06-21 10:13:02
  • TV·방송
예능계의 절친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 3인방이 뭉쳤다.


'아이나라' 초보 등하원 도우미 3인의 좌충우돌 케미..'믿고 맡겨 주세요'
사진= KBS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KBS 2TV 신규 돌봄 예능 프로그램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이하 ‘아이나라’)(연출 원승연) 제작진이 20일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의 화기애애한 첫 녹화현장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놀이방처럼 아기자기하게 꾸며진 실내에서 노란색 앞치마를 맞춰 입고 등하원 도우미로 변신한 세 남자의 모습이 담겨있어 눈길을 끈다.

독한(?) 이미지를 벗고 푸근한 프렌대디로 환골탈태한 김구라, 앞치마도 패션으로 소화해내는 김민종과 달리 207cm 장신의 서장훈에게는 앞치마가 꽉 낀 미니사이즈여서 웃음을 유발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처음으로 한자리에 모인 세 사람은 녹화 내내 각자가 맡게될 가정과 아이들의 얘기로 수다 삼매경을 펼치며 새로운 만남에 대한 긴장과 설렘을 내비쳤다고.

무엇보다 3인방 중 유일하게 실전육아 경험이 있는 그리아빠 김구라와 의외로 섬세한 ‘반전의 거인’ 서장훈, 철들지 않은 ‘영원한 피터팬’ 김민종이 아이들과 어떤 귀욤뽀짝 케미를 만들어갈지 벌써부터 세 남자의 좌충우돌 등하원 도우미 도전기가 펼쳐질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수직상승시킨다.

한편, 실전 투입을 앞두고 아기를 안는 법부터 기저귀 가는 법까지 기초 등하원 도우미 교육에 들어간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의 근심 가득한 표정이 포착돼 과연 이들이 험난한 고난과 역경(?)을 딛고 프로 등하원 도우미로 거듭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김구라, 김민종, 서장훈 세 남자가 피치 못할 사정으로 아이의 등, 하원을 책임질 수 없는 부모를 대신해 아이의 어린이집, 유치원, 초등학교의 등원부터 하원 이후 돌봄까지를 함께하는 KBS 2TV 새 돌봄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는 ‘대화의 희열’ 후속으로 오는 7월 6일 첫 방송을 시작, 매주 토요일 밤 10시 45분 방송 예정이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