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문화 · 스포츠라이프
에어서울 '도쿄 편도 1000원' 99.7% 사이다 특가 떴다, 참여방법은?




에어서울이 25일 오전 10시부터 일부 국제선의 항공권을 최대 99.7% 할인해 판매하는 ‘사이다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이다특가 이벤트는 1년에 두 번 실시하는 항공권 프로모션으로 도쿄, 오사카, 후쿠오카, 삿포로, 오키나와, 다낭, 보라카이, 괌 등 에어서울 16개 전 노선 항공권을 파격적인 가격에 판매한다.

최저가는 일본 편도 항공운임 1,000원이다. 유류할증료와 공항세를 포함한 일본 편도 총액 금액은 39,400원부터, 동남아는 52,900원부터 시작된다.

편도 총액(유류할증료+공항시설이용료) 기준 일본 ▲도쿄·오키나와 4만4900원 ▲오사카·후쿠오카 4만2900원 ▲삿포로 4만6900원 ▲다카마쓰·시즈오카·도야마·요나고·히로시마 3만9400원, 동남아·괌 노선은 ▲ 홍콩 5만2900원 ▲보라카이 6만5900원 ▲다낭 7만3900원 ▲ 코타키나발루·씨엠립 7만4900원 ▲ 괌 8만9900원부터 시작된다.



특가 항공권 예매는 25일 오전 10시부터 7월1일까지 가능하다. 탑승 기간은 9월 1일부터 내년 3월 28일까지다. 이벤트 기간 4일 동안 매일 전 노선의 특가 좌석이 추가로 오픈돼 첫날 모든 티켓이 팔릴 우려는 없다.

한편 사이다 특가는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가입자에 한해 판매하며, 선착순으로 조기 소진될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에어서울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김진선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김진선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6.06 15:47:11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