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사회사회일반
서경덕, 군함도 세계유산 철회 촉구 메일 유네스코에 보내

“日, 희생자 기리는 조치 약속했지만 4년 지나도록 이행 안 해”

군함도를 바라보는 관광객들/서경덕 교수 제공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4일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에 편지로 군함도(端島·하시마) 등 일본 근대산업시설들의 세계유산 등재를 철회해줄 것을 촉구했다”고 밝혔다.

서 교수는 오드레 아줄레 유네스코 사무총장과 세계유산위원회 21개 위원국에 편지를 보내 “4년이 지나도록 일본은 약속을 이행하지 않고 있다”면서 “정보 센터 등이 제대로 만들어지지 않는다면 세계유산 등재를 철회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지적했다. 지난 2015년 7월 세계유산위원회 회의에서 하시마 등 일본 근대산업시설 23곳의 세계유산 등재가 이뤄졌을 때 일본 정부는 희생자를 기리기 위한 정보 센터 설치 등을 약속했지만 4년간 아무런 조치를 취하지 않은 데 따른 것이다.

당시 일본 정부는 이들 시설 중 7곳에서 1940년대 한국인 등의 강제노역이 있었음을 인정하는 발언을 하며 이같이 약속했다.



또 서 교수에 따르면 지난 2일 제네바 유엔본부에서는 일본 극우단체가 심포지엄을 열고“일본 정부가 조선인에게 강제노역을 시켰다는 주장은 역사적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하는가 하면 비슷한 내용을 담은 거짓 영상을 유튜브에 광고하는 등 일본 극우단체들이 국제사회에 역사 왜곡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서 교수는 이런 편지에 일본 정부가 약속을 이행하지 않고 있음을 보여주는 현장 답사 사진들도 편지에 동봉했다. /신현주 인턴기자 apple2609@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미디어센터 신현주 기자 apple2609@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5.25 08:29:14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