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기업

[car&fun] 정원을 품은 카페 '드발롱'서 커피 한잔의 여유

■ '마세라티 르반떼 트로페오'로 파주 가는 길

  • 박성호 기자
  • 2019-07-07 18:45:40
  • 기업
[car&fun] 정원을 품은 카페 '드발롱'서 커피 한잔의 여유
파주광탄면로스팅하우스

벽초지문화수목원에서 서울 방향으로 출발하다 처음 만나는 사거리에서 예릉유원지 방향으로 올라가다 보면 오른쪽에 예쁜 정원을 품은 카페 ‘드발롱 로스팅 하우스’가 나온다.

카페 내부는 꽤 넓었다. 벽돌로 마감된 내부에 원목 테이블과 아기자기한 아이템은 편안한 분위기를 만들어낸다. 직접 로스팅한 원두를 사용한 만큼 신선한 커피를 맛볼 수 있다. 이곳에서는 바리스타 교육도 하고 카페 한쪽에는 셀프 로스팅실도 있어 일일 로스팅 체험도 가능하다.

바깥에는 널찍한 정원도 있다. 물과 돌, 나무와 잔디가 잘 어우러져 있다. 활동량이 많은 아이를 데리고 와도 정원 테이블에 자리를 잡고 있으면 부담스럽지 않게 여유로움을 즐길 수 있다.

다양한 원두커피를 맛볼 수 있는데다 애플시나몬라떼 같은 드발롱만의 시그니처 메뉴도 맛볼 수 있다. 직접 로스팅한 원두로 만든 드립백 커피와 다양한 커피 관련 장비 등 제품도 구입할 수 있다.
/박성호기자 junpar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