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배우 강지환 긴급체포…소속사 여직원 2명과 자택서 술마신 뒤 성폭행

  • 최주리 기자
  • 2019-07-10 07:09:09
  • TV·방송
배우 강지환이 성폭행 혐의로 경찰에 긴급체포됐다.

경기 광주경찰서는 강씨를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상 준강간 혐의로 9일 오후 10시50분께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긴급체포했다고 10일 밝혔다.

배우 강지환 긴급체포…소속사 여직원 2명과 자택서 술마신 뒤 성폭행
/사진=서울경제스타 DB

강 씨는 소속사 여직원 2명과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한명을 성폭행하고 다른 한명을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다.

강 씨는 소속사 직원들과 회식을 한 뒤 자택에서 2차 술자리를 가졌던 것으로 조사됐다.

앞서 여성 한명은 어젯밤 9시 41분쯤 서울에 있는 친구에게 휴대전화 문자메시지로 “탤런트 강지환의 집에서 술을 마셨는데 지금 갇혀 있다”며 신고를 부탁했다.

신고를 받은 경찰은 강 씨 자택으로 출동해 강 씨와 여성들을 분리한 뒤 여성들로부터 성폭행과 성추행을 당했다는 진술을 확보하고 강 씨를 긴급체포했다.

강 씨는 경찰에서 “술을 마신 것까지는 기억나는데, 술에 취해 전혀 기억이 없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체포 당시 만취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강 씨는 경찰에서 1차 조사를 받은 뒤 유치장에 입감됐다. 경찰은 오늘 오전에 강 씨를 다시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강지환은 현재 TV조선 드라마 ‘조선생존기’에 출연 중이다. ‘조선생존기’는 강지환의 소속사인 화이브라더스코리아가 제작하는 드라마. 현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은 공식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