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TV·방송
‘레벨업’ 김지인, 관종력 만렙의 능청연기로 상큼매력 발산
김지인이 유튜브 크리에이터 상미로 완벽 변신에 성공했다.

/사진=MBN_레벨업




김지인은 드라맥스·MBN 수목드라마 ‘레벨업’(연출 김상우 / 극본 김동규 / 제작 iHQ)을 통해 극 중 똘끼충만 미모의 유튜브 크리에이터 ‘도른자’ 상미 역으로 합류하며 극의 깨알 같은 재미를 예고한 바 있다.

지난 24일 방송분에서는 단테(성훈 분)의 이복동생인 훈(손상연 분)과 상미(김지인 분)의 코믹한 첫 만남이 그려졌다.

단테의 집에서 쫓길 위기에 처한 훈이는 당장 돈을 벌어 독립하기로 마음먹는다. 때마침 개인방송 중이던 상미를 마주치게 된 것. 특히 상미는 소화기 두 개를 매달은 카트 수레에 몸을 맡긴 채 독특한 모습으로 첫 등장함과 동시에 김지인 특유의 능청스러운 연기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이후 상미는 훈이에게 개인방송 노하우를 전수하기 위해 새로운 장비들을 세팅 할 것을 지시하지만 집에 들어갈 수 없게 된 훈이의 상황에 실망을 한다. 그냥 돌아가려는 상미에게 훈이는 “어딜 가? 방송하는 거 도와준다고 했잖아?”라며 붙잡지만 “어머, 지금 추행하시는 거에요? 지금 우리 구독자들 다 증인이죠?”라며 개인방송을 통해 훈이를 불리하게 만든다.



이에 지지 않고 “야, 말이 다르잖아?! 한 달 안에 너만큼 구독자 채워준다매?”라고 말하는 훈이에게 상미는 뻔뻔함으로 일관하며 티격태격 케미 속 사랑스러움을 뽐냈다.

한편, ‘레벨업’은 회생율 100%의 구조조정 전문가와 게임 덕후가 부도난 게임회사를 살릴 신작 출시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로맨틱 코미디로 수, 목 밤 11시에 MBN에서 방송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7 17:10:38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