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라이프

배우 권나라, 편안한 캐주얼 X 카리스마 스타일도 흡수한 압도적 분위기

  • 최재경 기자
  • 2019-07-27 10:52:49
  • 라이프
배우 권나라가 청순한 모습부터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까지 완벽하게 장착한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그녀는 ‘다시 만난 나라’를 주제로 하는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에서 화보 여신의 자태를 대방출했다. 권나라는 이번 화보를 통해 우리가 ‘나라’를 사랑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더욱더 확고하게 만들었다.

배우 권나라, 편안한 캐주얼 X 카리스마 스타일도 흡수한 압도적 분위기
/사진=A-MAN프로젝트

권나라의 소속사 A-MAN프로젝트(이하 에이맨프로젝트) 측은 26일 권나라의 남성 패션 매거진 아레나 옴므 플러스 8월호 화보 촬영 비하인드 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에서 권나라는 평소 모습과는 달리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내뿜고 있다. 그녀는 스킨 톤의 니트와 캐주얼한 복장에 이어 올블랙 패션까지 선보이고 있다. 권나라는 모든 착장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프로 모델과 배우 경계를 넘나드는 다재다능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또한 권나라는 ‘배우 권나라’의 담담함과 진솔된 마음을 대변하는 의상에 맞춰 찰떡인 눈빛과 포즈를 취해 독보적인 분위기를 내뿜고 있다. 그녀는 의상에 맞춰 완벽한 모습으로 변신해 스태프들의 감탄을 자아냈다.

권나라는 이번 화보를 찍으며 “저의 또 다른 모습들을 마주칠 때 마다 행복하다”며 “늘 좋은 배우가 되어야겠다. 좋은 배우가 되기 위한 마음가짐을 다지고있다”라며 촬영 소감을 전했다.

SBS 수목 드라마 ‘수상한 파트너’부터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BS 2TV 수목드라마 ‘닥터 프리즈너’까지 주연 배우로서 입지를 굳히고 있는 권나라. 그녀는 “연기를 통해 제 자신에 대해 더 찾고 있는 느낌이 든다. 조금씩 다르게 해보고 다르게 표현해 봤는데 생각보다 더 다양하게 표현이 나오는 것이 재미있다”며 “다양한 결과물들을 볼 때마다 재미있고, 그게 원동력이 되는 것 같다”라며 연기에 대한 진지한 태도와 열정을 드러냈다.

인터뷰 중 권나라는 “송새벽 선배님께서 연기는 배우는 게 아니라 매번 하면서 느끼는 걸 표현 하는 거다. 또 작품을 하면서 배우고 느끼는 게 있으면 다음 작품에서 그것들을 조금 더 부족한 부분들을 조금 더 표현을 해보도록 하면 되는 거다라는 말을 해 주셨다”라며 “깨닫는 게 있으면 되는 거다라고 한 말을 가슴에 세기고 있다”고 밝혀 앞으로 자신의 배우활동에 대한 소신 있는 생각을 전했다.

한편, 배우로서 새로운 도약을 시작한 권나라는 좋은 작품을 통해 곧 시청자들과 만날 예정이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