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하나UBS자산운용 'PIMCO글로벌인컴펀드'

[머니+ 베스트컬렉션]
글로벌 채권 분산투자
수탁고 1조 승승장구

  • 이혜진 기자
  • 2019-07-27 09:36:48
  • 시황
하나UBS자산운용 'PIMCO글로벌인컴펀드'

하나UBS자산운용의 ‘하나UBS PIMCO 글로벌인컴펀드’가 수탁고 1조원을 넘으며 승승장구하고 있다.

안정적인 수익을 바탕으로 지난 20일 기준 이 펀드의 수탁액이 9,822억원, 순자산 1조 186억원을 기록했다. 운용사 관계자는 “올 들어서만 9,637억원이 유입돼 1조원짜리 펀드로 급성장했다”며 “지금도 매일 200억원 이상 꾸준히 들어오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 펀드는 현재 국내 설정 해외펀드 중 수탁액 1위를 차지하고 있다.

하나UBS PIMCO 글로벌인컴펀드는 세계적 채권운용사인 핌코(PIMCO)의 대표펀드 ‘PIMCO GIS글로벌인컴펀드’에 100% 투자하는 재간접펀드다. 다양한 글로벌 채권에 분산투자해 꾸준하고 안정적인 이자수익을 추구한다. 선진국 채권 비중이 가장 높으며 투자등급 채권, 하이일드 채권, 모기지 채권, 이머징 채권 등 5,300여개 채권에 분산투자한다. ‘PIMCO GIS글로벌인컴펀드’의 순자산 규모는 70조원이 넘는다.

하나UBS PIMCO 글로벌인컴펀드의 수익률은 환헤지형의 경우 연초 이후 17일 기준 5.47%, 지난 3개월간 1.82%를 기록했다. 언헤지펀드의 경우에는 달러 강세의 영향으로 연초 이후 11.6%의 수익률을 나타냈다. 김종옥 하나UBS자산운용 리테일영업본부장은 “높은 변동성과 불확실성으로 어려운 시장환경 속에서 위험은 낮추면서 안정적인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글로벌인컴펀드에 대한 투자자들의 관심이 높다”고 설명했다.

/이혜진기자 hasim@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