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우리동네 피터팬' 가수 홍대광, 내레이션으로 재능기부 동참

  • 김주원 기자
  • 2019-08-01 16:01:03
  • TV·방송
‘솜사탕 보이스’로 사랑받는 가수 홍대광이 MBC와 밀알복지재단이 함께하는 장애 인식 개선 프로그램 ‘우리동네 피터팬’에 내레이션 재능기부로 참여했다.

'우리동네 피터팬' 가수 홍대광, 내레이션으로 재능기부 동참
사진=MBC ‘우리동네 피터팬’

MBC ‘우리동네 피터팬’은 다양한 꿈에 도전하는 장애인들의 이야기를 통해 이들을 ‘도와줘야 하는 대상’이 아닌 ‘함께 살아가는 대상’으로서 조명하는 장애인식개선 프로그램이다.

이번 주 주인공 이윤희(26세) 씨는 선천성 난청으로 태어났다. 운명처럼 만난 야구와 사랑에 빠져 뜨거운 열정을 쏟고 있지만, 그는 단 한 번도 자신이 친 공의 타격음을 듣지 못했다. 야구보다 언어 치료에 열정을 쏟길 바라는 엄마 때문에 괴롭기만 한 이윤희 씨는 “들리지 않는 만큼 더 많이 뛰고, 더 많이 보면 된다”는 각오로 누구보다 뜨거운 여름을 보내고 있다.

평소 장애인의 날 콘서트에 참여하는 등 마음 따뜻한 행보를 이어온 홍대광은 포기를 모르는 피터팬, 이윤희 씨의 가슴 뛰는 도전기를 내레이션으로 함께 따라가 본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