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서경스타문화
손준호, 뮤지컬 ‘엑스칼리버’ 종연 소감 “ 붙잡고 싶을 만큼 소중한 작품”
뮤지컬 엑스칼리버 (제작 EMK 뮤지컬컴퍼니)에서 ‘멀린’ 역을 맡은 배우 손준호가 마지막 공연을 앞두고 아쉬운 마음을 가득 담은 소감을 전했다.

손준호는 드루이드교의 마법사이자 예언가인 ‘멀린’ 역을 맡았다. 극 중 멀린은 아더가 전설의 검 엑스칼리버를 뽑아 왕좌의 자리에 앉을 수 있도록 조언하며 마치 신의 영역에 있는 듯 보이다가도 자신에게 집착에 가까운 사랑을 보이는 옛 제자이자 아더의 이복누이 모르가나와 대립하며 인간의 욕망에 사로잡히기도 하는 복잡한 내면을 가진 캐릭터이다.





이렇게 표현하기 복잡하고 어려운 캐릭터이지만 손준호는 정확한 대사 전달, 섬세한 감정 연기를 펼치며 관객들이 인물에 자연스럽게 빠져들 수 있도록 도울 뿐만 아니라 다양한 캐릭터들 사이에서도 묵직하게 중심을 지키며 장엄한 서사를 뒷받침하기도. 또한, 끊임없는 캐릭터 분석과 실전 같은 연습을 통해 극을 한층 더 풍부하게 만들며 무대를 장악했다.

지난 6월 15일(토)부터 약 2개월 동안 무대를 빛내며 뮤지컬 <엑스칼리버>에서 눈부신 활약을 펼친 손준호는 내일 (3일) 마지막 공연을 앞두고 “어느 작품이나 어느 배역을 맡는다는 것은 늘 감사한 일이고 행운이지만 이번 작품의 ‘멀린’ 역할은 저에게 너무 소중하고 값진 경험을 해준 역할입니다. 큰 작품의 초연에서 좋은 선배, 후배들과 작업하면서 하나의 작품과 캐릭터를 만들어 간다는 즐거움과 어려움을 동시에 경험하며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고 그만큼 이 작품을 함께 작업한 배우들과 더욱 하나가 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아직 어떻게 이 작품을 보내야 할지 마음의 준비를 하지 못했는데 그만큼 잡고 싶은 마음이 어느 때보다 큰 것 같습니다. ‘멀린’과 <엑스칼리버>를 사랑해준 관객 여러분 감사합니다.”라고 전했다.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오는 8월 4일(일)까지 세종문화회관에서 공연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서경스타팀 정다훈 기자 sestar@sedaily.com
주요 뉴스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