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핫펠트 예은, 전남친 이별 문자 공개..왜?

  • 최주리 기자
  • 2019-08-05 10:11:22
  • TV·방송
핫펠트 예은이 자신의 신곡 ‘해피나우(Happy Now)’가사의 모티브가 된 전 남자 친구의 문자 메시지를 공개했다

핫펠트 예은은 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피나우 의 모티브가 됐던 문자를 공개합니다 ㅋㅋㅋ 행복하겠지만 더더욱 행복하시고 어떤 씨앗이든 반드시 열매맺는 삶 사시기를 기원합니다”라는 메시지를 남겼다.

핫펠트 예은, 전남친 이별 문자 공개..왜?
사진=아메바컬쳐

전 남자 친구가 보낸 메시지에는 “이렇게 내가 잠수탄 거는 정말 사과하고 싶어. 사람 사이에 절대 하면 안 되는 행동인데 일방적으로 이런 행동한 거는 정말 미안해. 믿을진 모르겠지만 중간에 걱정도 많이 되고 했는 어디서부터 다시 얘기를 돌려서 해야할지 몰랐어”라고 적혀 있다.

이어 그는 “정말 말도 안 되는 핑계지만 그랬어. 네가 보낸 카톡들 보면서 차라리 욕을 하지라는 생각도 들었고 너한테 착한 척은 다 하고 다른 남자들보다 더 나쁜 짓을 해서 더 미안했어. 나도 만나는 동안 항상 진심이었어. 네가 진짜로 나 때문이 아니어도 행복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제일 많이 했어”라고 속내를 내비쳤다.

그러면서 “진심으로 내가 생각하는 거를 글이나 말로 다 표현하는 게 부족해서 내 마음을 다 전하고 싶은데 그러지 못해서 만나는 동안도 그게 아쉬웠고 지금도 그러지 못해서 답답해. 나도 네가 생각하는 그런 똑같은 남자들 속으로 들어가지만 내 진심과 다르게 행동했던 적은 없어. 어떻게 끝을 내야할진 모르겠지만 제대로 사과부터 하고 싶고 미안해”라고 사과했다.

핫펠트 예은이 이 이별 경험을 가사에 담아 지난 1일 신곡 ‘해피나우’(Feat. 문별 of 마마무)를 발표했다. ‘해피나우’는 아메버컬쳐 컬래버레이션 프로젝트 두 번째 곡이다. 예은은 자신의 이별 경험을 지난 1일 발표한 ‘해피나우’에 녹여냈다는 것을 설명한 것이다.

‘해피 나우’는 곡의 타이틀과는 다르게 상대방이 절대 행복하지 않기를 바라는 직설적이고 역설적인 가사가 인상적인 곡으로, 이번에 첫 호흡을 맞춘 마마무 문별과의 색다른 우먼 시너지가 빛을 발하며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또한 핫펠트 예은은 ‘해피 나우’를 통해 전하고 싶은 특별한 메시지에 대해, “‘해피 나우’는 밝고 재밌는 곡이다. 즐겨주셨으면 좋겠다. 그리고 이 노래를 듣는 리스너들이 행복했으면 좋겠다. 행복하지 않다면 ‘꼭’ 행복해지기를. BE HAPPY NOW!”라고 공식인터뷰를 통해 전했다.

한편, 핫펠트 예은의 이 이별 이야기는 지난 4월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도 들을 수 있었다. 그는 “최근 연애가 안 좋게 끝났다. 잠수를 타서 헤어졌다. 오래 못 만났다. 전 항상 연애를 하면 좋은 기억이든 나쁜 기억이든 거기서 이별을 한다. 잠수 이별을 경험 삼아 곡 작업을 했다”고 고백한 바 있다.

/최주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