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문화

영화 '벌새' 예루살렘영화제 최우수 장편데뷔작 선정

  • 나윤석 기자
  • 2019-08-06 11:24:09
  • 문화
영화 '벌새' 예루살렘영화제 최우수 장편데뷔작 선정
영화 ‘벌새’의 포스터.

영화 ‘벌새’가 올해 제36회 예루살렘국제영화제 최우수 장편 데뷔작으로 선정됐다고 배급사 엣나인필름이 6일 밝혔다.

이로써 ‘벌새’는 제69회 베를린국제영화제 제너레이션 14플러스 대상, 제18회 트라이베카 영화제 최우수 국제장편영화상, 최우수 여우주연상, 촬영상 등 여러 국제영화제에서 25관왕을 달성했다.

1994년이 배경인 ‘벌새’는 방황하는 중학생 은희가 한문 선생 영지를 만나 자신만의 방식으로 세상을 마주하는 방법을 찾아가는 내용을 담은 영화다. 김보라 감독의 첫 장편 데뷔작이다. 국내에서는 오는 29일 개봉한다. /나윤석기자 nagij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