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 스릴러까지 섭렵한 배우

  • 최재경 기자
  • 2019-08-09 06:37:00
  • TV·방송
배우 윤균상이 OCN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 ‘미스터 기간제’의 흥행을 이끌며 사극, 멜로, 로코에 이어 스릴러 장르까지 다방면으로 섭렵한 만능 연기꾼으로서의 존재감을 입증했다.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 스릴러까지 섭렵한 배우
사진=OCN_미스터 기간제

최근 OCN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연출 성용일/ 극본 장홍철/ 제작 제이에스픽쳐스, 스튜디오드래곤)가 신선한 소재와 흡인력 강한 연출, 여기에 배우 윤균상을 필두로 여러 신예 배우들이 펼치는 호연이 더해져 시청자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으며 시청률은 물론, 화제성까지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그 중, 배우 윤균상은 성공을 위해서라면 물불을 가리지 않는 속물 변호사 ‘기무혁’이 사회생활 만렙의 기간제 교사 ‘기강제’로 신분을 위장해 자신을 나락으로 떨어뜨린 명문고 살인 사건의 진실을 파헤치는 과정을 연기한다.

‘미스터 기간제’ 윤균상, 스릴러까지 섭렵한 배우
/사진=OCN_미스터 기간제

차갑고 냉소적인 성격의 변호사 ‘기무혁’과 능청스러운 사회생활 만렙, 아부의 왕 ‘기강제’ 캐릭터를 완벽하게 넘나들고 있는 배우 윤균상은 날카로운 카리스마와 귀여움이라는 상반된 매력으로 매회 시청자들로 하여금 손에 땀을 쥐게 하는 긴장감과 재미를 선사하며 뜨거운 호평을 이끌고 있다.

지난 2012년 드라마 ‘신의’로 데뷔한 이래, ‘피노키오’, ‘너를 사랑한 시간’, ‘육룡이 나르샤’, ‘닥터스’, ‘역적: 백성을 훔친 도적’, ‘의문의 일승’, ‘일단 뜨겁게 청소하라’ 등의 다양한 작품을 통해 사극부터 멜로, 로맨틱 코미디까지 여러 장르를 섭렵해 온 배우 윤균상.

‘미스터 기간제’를 통해 ‘명문사학 잠입 스릴러’라는 새로운 장르에 도전, 주연배우로서 극의 중심을 완벽히 지탱하며, 또 한 번 자신의 존재 가치를 입증한 배우 윤균상은 이로써 진정한 ‘믿고 보는 배우’로서의 입지를 견고히 하게 됐다.

이처럼 배우 윤균상은 매번 새로운 도전으로 자신의 연기 스펙트럼을 차근차근 단계별로 넓혀가고 있다. 그런 윤균상의 발자취를 두고 시청자들은 ‘성장형 배우의 좋은 예’라고 일컬으며 호평을 아끼지 않음은 물론, 앞으로 더욱 확장될 그의 연기 영역에 기대와 관심을 표하고 있다.

한편, 상위 0.1% 명문고에서 벌어진 의문의 살인사건과, 그 진실을 밝히려는 속물 변호사의 잠입 작전을 그린 OCN 수목 오리지널 ‘미스터 기간제’는 매주 수, 목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