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힙합왕-나스나길' 이호원, 출연소감.."한국 최초의 힙합드라마에 참여해서 영광"

  • 김주희 기자
  • 2019-08-09 17:17:45
  • TV·방송
SBS 음악드라마 ‘힙합왕-나스나길’의 이호원이 “한국 최초의 힙합드라마에 참여해서 영광”이라는 감격의 출연소감을 남겼다.

'힙합왕-나스나길' 이호원, 출연소감..'한국 최초의 힙합드라마에 참여해서 영광'
사진=SBS

8월 9일 금요일 밤 11시 10분부터 첫방송되는 6부작 ‘힙합왕-나스나길’(극본 권수민, 연출 이준형, 제작 (주)지포틴엔터테인먼트, 실크우드(주), 배급투자 (주)컨버전스티비, 이하 ‘힙합왕’)은 한국 최초로 본격적인 힙합 문화 현상과 그 세계를 담아낼 정통 힙합 음악, 성장드라마다.

‘힙합왕’은 현재 모든 촬영을 마쳤으며, 현재 후반작업과 함께 방송을 앞두고 있다. 드라마에서 이호원은 주인공 방영백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영백은 10살 때 대구 왜관의 미군 부대(코넬 캠프)로 내려왔고, 그 때부터는 외할머니의 손에서 자랐다. 이후 하루 종일 랩만 생각하면서 지내더니 8년째 되던 해 할머니 김봉숙(김영옥 분)을 호강시키겠다는 일념으로 다시 상경한 영백은 두박고등학교를 다시면서 랩을 본격적으로 선보이게 되는 것.

여기서 주인공 방영백역을 맡은 이호원은 “어렸을 때부터 외국의 힙합을 주제로 한 영화나 드라마를 보며 우리나라에도 이를 주제로 하는 작품이 만들어졌으면 좋겠다고 항상 생각했었다”라며 “그리고 많은 분들의 노력 끝에 한국에서 처음으로 힙합 드라마가 나오게 되었다. 이런 의미 있는 작품에 함께 해서 정말 영광”이라는 출연소감을 들려주었다.

이어 촬영당시를 회상하던 그는 “힙합과 랩을 가볍게 다룬다는 생각이 들지 않게 최대한 진정성을 보여주려고 노력했다”라며 말을 이었다. 알고보니 이호원은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직접 가사를 쓰고 어떤 곡의 경우 비트를 직접 만들면서 숨겨진 재주를 마음껏 드러냈을 정도다.

그러면서도 “음악에 집중하면서도 그 어느 때보다도 캐릭터에 대한 연구를 정말 많이 하는 등 촬영하는 동안 영백에 깊이 빠져들어서 연기했다”는 그는 “물론 대사와 랩을 동시에 외워야 한다는 게 쉽지는 않았지만, 제가 좋아하는 걸 한꺼번에 할 수 있다는 게 정말 행복했다, 특히 좋은 친구들과 함께 하는 작업이라 더욱 기억에 남았다”라고 들려주기도 했다.

한편, 출연소감을 남긴 주인공 방영백역 이호원의 열연이 기대되는 ‘힙합왕’은 힙합을 통해 드라마의 신기원을 그려낼 음악드라마다. 힙합 브랜드 OSMU콘텐츠로서 높은 가치를 지닌 점이 인정되어 한국방송통신 전파진흥원의 우수영상프로그램 제작지원 사업에 당선되기도 했다. 8월 9일 금요일 밤 11시 10분 첫방송을 시작으로, 6주동안 SBS-TV를 통해 방송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