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안녕하세요' 오마이걸 승희가 휴가때 집에 절대 안 가는 이유는?

  • 최재경 기자
  • 2019-08-12 06:33:27
  • TV·방송
오마이걸 승희가 동갑내기 어린 아내의 사연에 눈시울을 붉혔다.

'안녕하세요' 오마이걸 승희가 휴가때 집에 절대 안 가는 이유는?
/사진=KBS 2TV_안녕하세요

12일 방송되는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에서는 스물네 살, 비교적 어린 나이에 결혼하고 주부의 길을 선택한 고민주인공의 ‘아슬아슬한 신혼’ 사연이 방송된다.

스물일곱 살 남편과 캠퍼스 커플로 만나 부부의 연을 맺은 고민주인공은 한창 핑크빛 분위기로 가득해야 할 결혼 7개월 차 신혼인데도 불구하고 남편이 자신만의 시간을 갖고 싶다면서 게임에만 푹 빠져 있는가 하면 툭하면 이혼 얘기까지 꺼낸다며 따끔하게 타일러 달라고 하소연했다.

여기에 더해 고민주인공 부부가 양가 부모님의 반대로 인해 아직 결혼식도 올리지 못했다는 사실이 추가로 밝혀져 주위를 더욱 안타깝게했다.

이런 가운데 항상 유쾌하고 명랑한 모습을 보여주며 예능돌로 사랑받고 있는 오마이걸 승희가 평소와 달리 눈시울을 붉힌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승희는 사연 내내 고민주인공을 안쓰러운 눈길로 바라보더니 이내 “저도 그런 마음이 있다. 이 마음을 알 것 같다”고 말하며 가슴 아파했다. 특히, 5개월 넘게 친정 부모님과 연락하지 않고 있다는 고민주인공의 고백에 승희는 “전 쉴 때 집에 절대 안간다”고 말해 쾌활한 명랑소녀의 모습 뒤에 어떤 사연이 있는 것인지도 팬들과 시청자들의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평소 혼자서 개인기를 연구하고 연습한다는 승희는 이날 오프닝부터 그동안 갈고 닦은 유쾌한 개인기 퍼레이드로 명불허전 예능돌의 면모를 유감없이 보였다고 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명랑소녀 승희를 울린 동갑내기 어린 아내의 사연은 1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안녕하세요’에서 공개된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