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부영 을지빌딩, 4,500억원에 더존비즈온에 팔린다

  • 한동훈 기자
  • 2019-08-13 18:39:38
  • 시황
부영 을지빌딩, 4,500억원에 더존비즈온에 팔린다
부영 을지빌딩.

매각에 난항을 겪었던 부영그룹의 ‘을지빌딩(옛 삼성화재 을지로 사옥)’이 플랫폼 사업자인 더존비즈온에 팔린다.

13일 업계에 따르면 더존비즈온은 이날 서울 중구 을지빌딩을 4,502억원에 인수한다고 공시했다. 인수자금 마련을 위해 1,500억원 규모 제 3자 배정방식의 유상증자 계획도 밝혔다. 더존비즈온은 “신규 사업 추진 및 장기 성장 인프라 구축을 위한 공간 확보를 위해 매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부영 을지빌딩은 지하 6층·지상 21층, 연면적 5만 4,653㎡규모의 오피스 빌딩이다. 2017년 초 부영그룹의 계열사 부영주택은 삼성화재 본사였던 이 빌딩을 4,380억원에 매입했다. 단위면적당 가격은 3.3㎡당 2,650만원으로 당시 국내 오피스 매각 가격 최고 수준이었다. 이후 부영그룹은 유동성 확보 등을 위해 인수 1년 반만인 지난해 5월부터 을지빌딩 매각을 추진해 왔다. 하지만 마땅한 인수자를 찾지 못해 매각 작업에 애를 먹었다./한동훈기자 hooni@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