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대한외국인' 달샤벳 출신 배우 수빈 “첫 공연에 김보성이 꽃 들고 찾아왔다”

  • 최재경 기자
  • 2019-08-14 06:46:53
  • TV·방송
달샤벳 출신 배우 수빈이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김보성과의 남다른 의리를 과시한다.

'대한외국인' 달샤벳 출신 배우 수빈 “첫 공연에 김보성이 꽃 들고 찾아왔다”
/사진=MBC에브리원_대한외국인

오늘 14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는 의리의 상징 배우 김보성, 중년 몸짱 배우 이정용, 걸그룹 달샤벳 출신의 배우 수빈이 출연해 퀴즈대결을 펼친다.

2011년 걸그룹 달샤벳으로 데뷔한 수빈은 특유의 상큼 발랄한 매력으로 각종 예능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이후 배우로도 활동 영역을 넓히며 최근에는 일일드라마 ‘수상한 장모’에서 열연을 펼치고 있는 중이다.

‘달수빈밴드’의 싱어송라이터로 활동을 병행하고 있는 수빈은 이날 함께 출연한 배우 김보성과의 특별한 친분을 밝혔는데. 수빈은 “첫 공연 할 때 김보성 선배님이 꽃다발을 들고 찾아와 무대 위에서 의리를 외치셨다. 김보성 선배님이 올라오자 순식간에 김보성 콘서트가 됐고, 관객들이 너무 좋아했다”며 나이를 뛰어넘은 두 사람의 의리를 자랑했다.

또한 수빈은 “첫 공연이라 긴장을 많이 했는데 선배님 덕분에 많이 완화됐다”며 감사함을 전했다. 이에 김보성은 “주변 지인들이 서로 엮여 있어서 알게 됐는데, 수빈 씨는 정말 의리 있고 예의 바른 후배”라며 의리 퍼포먼스(?)를 선보여 모두를 폭소케 했다는 후문.

과연 수빈이 의리의 힘으로 좋은 결과를 보여줄 수 있을지, 8월 14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최재경 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