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2년·10년 美 금리 역전…커지는 침체 공포

  • 노현섭 기자
  • 2019-08-14 23:28:19
  • 시황


2년·10년 美 금리 역전…커지는 침체 공포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에서 트레이더들이 태블릿을 통해 거래를 하고 있다./뉴욕=AFP연합뉴스

미국의 2년 만기 국채수익률이 10년물 국채수익률을 넘어서면서 경기 침체 우려가 깊어지고 있다.

14일(현지시간) 마켓워치·트레이드웹에 따르면 이날 미 국채 10년물 금리는 1.619%를 기록한 반면 2년물 금리는 1.628%로 10년 금리가 더 낮아졌다.

이들 수익률이 역전된 것은 2007년 처음이다.

독일과 중국 등 주요 경제국의 지표가 일제히 부진했던 점이 장기 금리의 하락 및 수익률 곡선 역전을 초래한 것으로 풀이된다.

2년과 10년물 금리 차는 이미 역전된 3개월물과 10년물 금리 차보다 훨씬 더 중요한 경기 침체 신호로 간주한다.

크레디트스위스에 따르면 지난 1978년 이후 2년물과 10년물 미 국채 금리 역전 현상은 5번 발생했고, 모두 경기 침체로 이어졌다.

다만 금리 역전 발생 이후 침체가 찾아온 시기는 평균 22개월 후였다고 크레디트스위스는 설명했다.
/노현섭기자 hit8129@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