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는 형님' 강호동, 또 하나의 명언 생성 "나는 아직 예능이란 산의 초입"

  • 김주희 기자
  • 2019-08-17 01:50:00
  • TV·방송
이용진이 강호동에게 들었던 잊지못할 명언을 공개했다.

'아는 형님' 강호동, 또 하나의 명언 생성 '나는 아직 예능이란 산의 초입'
사진=JTBC ‘아는 형님’

17일(토)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는 개그맨 이용진, 이진호, 황제성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아는 형님’ 녹화에서 세 사람은 오프닝부터 ‘웃음 사냥꾼’으로 활약하며 기대 이상의 웃음을 안겼다. 이들은 차례로 웃음을 터뜨린 후에야 가슴을 쓸어내리며 안심하는 모습을 보였다. 형님들에게 큰 웃음을 선물한 뒤 “이제야 카메라가 제대로 보인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

특히 전학생들은 이날 형님들과의 에피소드를 소재로 큰 웃음을 만들어냈다. 특히 이용진은 상상도 하지 못했던 ‘강호동 재연’으로 교실을 초토화시켰다. 이어 이용진은 녹화 중 강호동에게 들었던 명언을 공개해 형님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과거 강호동이 한 회식 자리에서 “내가 예능이라는 능선의 몇 부 쯤 넘었을 것 같냐”라고 이용진에게 묻더니, 이내 “나는 아직 예능이라는 산의 초입에 있다”라고 스스로 답했다는 것. 강호동의 새로운 명언을 들은 형님들은 모두 깜짝 놀라며 “아직도 초입에 있다는 건 욕심 아니냐”라고 되물었다. 이어 형님들은 강호동의 진심을 확인하기 위한 회심의 질문으로 웃음을 안겼다.

이용진-이진호-황제성이 밝히는 강호동의 명언은 8월 17일(토) 밤 9시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