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기도, 190개 민간위탁사업 점검…부적정 80건 적발

  • 윤종열 기자
  • 2019-08-20 10:09:06
  • 전국
경기도는 150개 민간기관에 위탁운영을 맡긴 190개 사업에 대해 4월 30일부터 7월 31일까지 전수 점검한 결과 80건의 부적정 사례를 적발했다고 20일 밝혔다.

적발된 사례는 회계 지출관리 부적정 45건, 근태 및 복무 관리 부적정 20건, 기타(개인정보 관리 소홀 등) 15건이다. 이 가운데 수탁기관의 회계 및 지출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해 모두 10개 사업에서 970만원의 사업비를 환수하고 71건에 대해 서류 보완 등 후속 조치를 완료했다. 다음 달 안에 아직 조치가 안 된 부적정 사례 9건도 신속히 처리할 계획이다. 도는 장애인 지원센터 운영 등 190개 대민밀착형 사업을 902억원을 주고 민간에 위탁하고 있다. /윤종열기자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