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에이핑크 오하영, “오감 담아낸 첫 솔로, ’OH!‘ 놀라운 음악”

  • 정다훈 기자
  • 2019-08-21 14:40:22
  • 가요
에이핑크 막내 오하영이 데뷔 8년 만에 솔로 활동에 나선다.

21일 오후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오하영 미니 1집 ‘OH!’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에이핑크 오하영, “오감  담아낸 첫 솔로, ’OH!‘ 놀라운 음악”
/사진=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앞서 8년 만에 첫 솔로 데뷔이자, 정은지를 잇는 그룹 내 두 번째 솔로 주자로 화제를 모았던 오하영은 에이핑크의 막내를 넘어 솔로 가수로서 색다른 변신을 꾀할 것을 예고했다.

오하영은 감탄사와 자신의 성에서 이름을 따온 미니 1집 ’OH!‘에 24살의 오하영이 음악으로 놀라움을 선사하겠다는 포부를 담았으며, ‘OH!’에서 숫자 ‘5’를 연상해, 사랑에 빠질 때 느끼는 감정들을 ‘오감’에 빗대어 표현해냈다.

오하영의 솔로 앨범은 2년의 준비 끝에 나왔다. 오하영은 “내 성인 ‘오’와 내가 표현할 수 있는 것을 오감으로 표현했다.” 며 “ 시각 청각 촉각 후각 미각 즉 오감으로 내가 표현할 수 있는 걸 표현해봤다”고 설명했다. 이어 “많은 사랑을 부탁드린다”고 관심을 당부했다.

오하영은 오늘(21일) 오후 6시 주요 음원 사이트를 통해 솔로 데뷔 곡 ‘Don’t Make Me Laugh‘를 포함한 미니 1집 ’OH!‘를 전격 발매하고 본격 솔로 활동에 돌입한다.

/정다훈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