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나 혼자 산다' 박나래-성훈, 강렬한 볼거리로 시선 강탈할 디제잉 준비

  • 김주원 기자
  • 2019-08-23 01:03:01
  • TV·방송
박나래와 성훈이 본업은 잠시 잊고 DJ로 변신한다.

'나 혼자 산다' 박나래-성훈, 강렬한 볼거리로 시선 강탈할 디제잉 준비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오늘(23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지)에서는 박나래와 성훈이 페스티벌을 위한 디제잉 연습에 돌입, 미(美)친 케미를 폭발시킬 예정이다.

이날 박나래는 디제잉을 연습하기 위해 성훈을 집으로 초대한다. 그녀는 이사 후 처음 온 성훈을 위해 집을 비범하게 소개한다고. 그녀가 저돌적이고 화끈하게 들이대며 수위 높은(?) 소개를 할 뿐 아니라 웰컴 음료로 온갖 즙을 먹이려고 하자 성훈은 급기야 그녀를 피해 소파 뒤로 숨는다고 해 대폭소를 안긴다.

뿐만 아니라 두 사람의 패션에 대한 의견 절충이 안방극장을 뒤집어 놓는다. 평소 디제잉을 할 때 심플한 의상을 선호하는 성훈과 달리 박나래는 세상 화려하고 본인의 장점을 한껏 드러낼 수 있는 의상을 선호해 콘셉트 선정부터 삐그덕 거린다고.

결국 체념한 성훈은 박나래의 손길이 가는 대로 피팅, 본인의 모습을 보고는 “연기 인생은 끝나네”라고 나지막이 혼잣말을 해 빅 재미를 선사한다.

특히 DJ가 본업이 아닌 두 사람은 이번 무대에 대해 한껏 진지함을 드러낸다. 개그우먼인 박나래와 연기자인 성훈이 페스티벌에 모인 사람들과 디제잉으로 소통할 방법이 있을지 고민한다고. 과연 고심 끝에 두 사람이 보여줄 획기적인 퍼포먼스는 무엇일지 기대를 높이고 있다.

박나래와 성훈의 유쾌한 디제잉 준비는 오늘(23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