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나 혼자 산다' 박나래-성훈, 숨겨왔던 리듬감 발산..화끈한 DJ 퍼포먼스

  • 김주원 기자
  • 2019-08-23 10:18:07
  • TV·방송
박나래와 성훈이 음악 비트에 몸을 맡긴다.

'나 혼자 산다' 박나래-성훈, 숨겨왔던 리듬감 발산..화끈한 DJ 퍼포먼스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오늘(23일) 방송될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지)에서는 박나래와 성훈이 본격적으로 디제잉에 사용할 음악을 선곡, 집을 클럽으로 바꾸는 마술을 선보인다.

이날 두 사람은 페스티벌을 위해 처음으로 더블링을 시도한다. 다년간 DJ활동을 한 박나래와 성훈이지만 생소한 작업에 눈을 반짝이며 흥미를 보인다.

특히 이들은 박나래의 강력 추천으로 팀명을 ‘DJ불나방’으로 짓는다고. 그녀는 팀명에 만족해하며 색깔에 맞는 ‘불’과 ‘나방’에 관련된 황당한 퍼포먼스 아이디어를 내 성훈이 고개를 젓는 모습으로 폭소를 자아낸다. 과연 이들의 팀명이 ‘DJ불나방’으로 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을 자극하고 있다.

본격적으로 선생님까지 초빙해 더블링 연습에 들어간 박나래와 성훈은 기존 팀이라고 착각할 정도로 특급 케미를 뽐내 모두를 놀라게 할 예정이다. 이들은 음악이 나오자마자 바로 디제잉에 몰입, 짧은 시간에 고퀄리티의 무대를 선보인다고 해 시선을 집중시킨다.

두 사람은 각자 원했던 선곡과 퍼포먼스, 그리고 개성을 살린 개인기까지 첫 시도에도 모두가 만족한 결과물이 나온다고 해 본방사수 욕구를 한껏 끌어올리고 있다.

찰떡 디제잉 콤비 박나래와 성훈은 오늘(23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만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