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시황

'아이돌 라디오' 에이프릴X다이아X공원소녀X밴디드, '추억 소환' 라이브

  • 김주원 기자
  • 2019-08-27 11:50:35
  • 시황
에이프릴 윤채경·이진솔, 다이아 은채·주은, 공원소녀 레나·앤, 밴디트 이연·승은이 26일 비투비 정일훈이 진행하는 MBC 표준FM ‘아이돌 라디오’에 출연해 선배 가수들의 명곡 무대를 재연했다.

'아이돌 라디오' 에이프릴X다이아X공원소녀X밴디드, '추억 소환' 라이브
사진=MBC 라디오 ‘아이돌 라디오’

밴디트 이연·승은은 S.E.S.의 ‘Just A Feeling’을 부르며 꾀꼬리 같은 목소리를 뽐내 박수를 받았다. “S.E.S.처럼 사람들과 대중들과 팬들에게 기억 남는 걸그룹이 되고 싶다”는 포부를 밝힌 이연·승은은 S.E.S.의 ‘너를 사랑해’와 ‘달리기’도 한 소절씩 라이브로 선보였다.

다이아 은채·주은은 신화의 ‘Angel’ 무대를 펼치며 숨겨두었던 랩 실력을 자랑했다. 주은은 “신화의 팬인데 이 곡을 들으면 마음이 편해진다”고 선곡 이유를 밝혔다.

에이프릴 채경·진솔은 “연습생 때 (핑클의) 춤을 많이 배웠었다. ‘영원한 사랑’, ‘내 남자친구에게’ 등 조금씩 다 배웠다”면서 ‘영원한 사랑’ 안무와 ‘내 남자친구에게’ 라이브를 짧게 보여줬다.

이어 ‘White’ 무대를 가진 에이프릴은 “그저께 에이프릴 4주년이었다. 그래서 당일치기로 여행을 갔다 왔다. 우리도 나중에 21주년이 되는 날 ‘캠핑클럽’을 찍을 수 있는 날이 왔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공원소녀 레나·앤은 젝스키스의 ‘커플’을 불러 따뜻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무대를 마친 앤은 “(무대를) 준비하면서 새로웠고 선배님들 노래를 하나하나 알아갈 수 있어 좋았다”고 말했고, 레나는 “이 세대가 아닌데 같이 추억여행 하는 기분이었다”고 거들었다.

MBC 라디오의 아이돌 전문 프로그램 ‘아이돌 라디오’는 매일 새벽 1~2시 MBC 표준 FM(서울·경기 95.9MHz), MBC 라디오 애플리케이션 mini에서 방송된다. 매일 밤 9~10시엔 네이버 브이라이브 애플리케이션(V앱)에서 방송 전 보이는 라디오(주말 제외)로 만나볼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