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아이나라' 김구라, 서장훈의 일침에 꼬리 내린 이유는..궁금증UP

  • 김주희 기자
  • 2019-08-30 13:55:51
  • TV·방송
김구라의 특급 돌봄 스킬이 국민 시어머니도 활짝 웃게 만들었다.

'아이나라' 김구라, 서장훈의 일침에 꼬리 내린 이유는..궁금증UP
사진=KBS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

31일 방송되는 KBS 2TV 예능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이하 ‘아이나라’)(연출 원승연)에서는 6세, 2세 남매를 돌보는 김구라의 하원 이후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김구라는 놀이 선생님부터 영어 선생님 역할까지 소화해내며 만능 도우미로 맹활약했다.

한층 업그레이드된 김구라의 돌봄에 지난 방송에서 설전을 펼쳤던 ‘국민 시어머니’ 서권순마저 “우리 구라 잘했어요”라고 특급 칭찬을 날리며 마음에 쏙 들어했다는 후문.

특히 “아저씨 영문과 나왔어”라며 오랜만에 전공 부심을 뽐낸 김구라는 단어는 물론 해박한 역사 지식까지 아우르는 TMI 영어 수업으로 아이들의 관심을 단번에 끌어당겼다. 해당 수업을 흥미진진하게 지켜보던 정세진 아나운서가 “우리가 배우고 싶네요”라고 했을 정도라 해 ‘MR.라이어’ 김구라의 영어 수업이 어땠을지 기대감을 불러일으킨다.

이와 함께 김구라는 “아들 동현이에게도 해준 적이 없다”는 미경험의 육아 영역에도 처음으로 도전했다고 해 과연 그것이 무엇일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한편, 김구라는 하원길에 만난 큰 아이 친구의 할머니와 서로 아이스크림을 사겠다며 옥신각신했다.

“돈은 제가 많이 번다”며 호기롭게 지갑을 여는 김구라의 모습에 이를 지켜보던 서장훈이 한마디를 했고, 김구라는 “제가 까분 걸 수도 있죠”라며 겸손하게 꼬리를 내렸다고 해 무슨 말을 듣고 180도 태도가 바뀐 것인지에도 호기심이 모아진다.

국민 시어머니도 극찬한 만능 등하원 도우미 김구라의 활약상은 오는 31일(토) 밤 10시 45분 KBS 2TV ‘아이를 위한 나라는 있다’에서 공개된다.

/김주희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