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국제정치·사회
트럼프 "작년 싱가포르 북미정상회담은 성공적"

싱가포르 총리 “첫 북미정상회담 주최해 매우 영광”

트럼프 “사람들 마땅히 해야 할 인정 안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서 “김정은과 매우 성공적인 회담을 했다“고 평가했다./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해 싱가포르 북미 정상회담에서 “김정은과 매우 성공적인 회담을 했다”고 평가했다.

유엔총회 관련 일정을 소화하기 위해 23일(현지시간) 뉴욕을 방문 중인 트럼프 대통령은 리셴룽 싱가포르 총리와의 정상회담 모두발언에서 “우리는 북한 김정은(국무위원장)과 매우 성공적인 회담을 했고, 그것은 싱가포르에서 있었다”고 말했다. 이어 “사람들은 그 회담에 대해 마땅히 받아야할 만큼의 인정을 하지 않는다“며 ”(싱가포르에서) 관계가 만들어졌고 그것은 엄청난 성공이었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리 총리는 “우리가 첫 (북미) 정상회담을 주최해 매우 영광스럽고, 그것이 한반도에서 상황을 변화시키는 것을 돕고 올바른 방향을 가리키게 해 기쁘다”며 “어렵지만 계속 진전을 이루는 데 성공하길 기원한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당시 싱가포르 방문에 대해 “엄청난 이틀을 보냈다. 우리는 그것을 즐겼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24일 예정된 유엔총회 연설에서 북한이나 이란을 화제로 꺼낼 것이냐는 기자 질의에 “우리는 이란에 대해 언급할 것이고 다양한 것들에 대해 언급할 것”이라고 대답했지만 북한에 대해 언급할지는 확실하게 답하지 않았다.

/정아임인턴기자 star454941@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디지털미디어센터 정아임 기자 star454941@sedaily.com
주요 뉴스
2020.07.08 10:48:16시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