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휴온스내츄럴, 계열사 바이오토피아 흡수합병

  • 우영탁 기자
  • 2019-09-30 10:21:57
  • 바이오&ICT
휴온스내츄럴, 계열사 바이오토피아 흡수합병

휴온스(243070)그룹의 건강기능식품 사업 부문 재정비가 이뤄진다.

음료 및 건강기능식품 전문 기업 휴온스내츄럴은 계열사 바이오토피아를 흡수 합병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휴온스내츄럴는 지난 27일 이사회를 열고 바이오토피아와의 합병을 결의했다. 양사는 이날 합병 계약을 체결한 이후 관련 신고와 절차를 거쳐 올해 10월 합병을 완료할 계획이다. 이번 합병은 발효, 추출, 동결건조설비를 통한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 위·수탁 생산과 사료첨가제 사업을 체계적으로 활성화하기 위한 조치다.

휴온스내츄럴은 건강기능식품 사업 부문의 핵심 계열사로 앞으로 건강기능식품 분야에서 전문성과 다양성을 한층 강화해 원료부터 완제품 제조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 시장 경쟁력을 키워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양사에 분리된 원료사업영역과 완제품사업부, 연구개발(R&D)부서를 통합해 효율성을 강화하는 동시에 기존 바이오토피아에 구축된 5톤 규모의 발효 설비, 동결건조 설비 등을 통해 허니부쉬추출발효분말 및 프로바이오틱스 원료의 생산 원가 절감 효과를 증대시킨다는 계획이다. 이를 통해 기존 휴온스내츄럴의 ‘이너셋’ 브랜드를 주축으로 한 온라인 사업 외,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 위탁주문생산 사업을 더욱 활성화하고, 하반기에는 본격적으로 허니부쉬추출발효분말을 이을 차별화된 새로운 원료 및 건강기능식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합병 이후에는 지난해 10월 선임된 전현수 휴온스내츄럴 대표가 통합 경영을 맡아 건강기능식품 사업과 사료첨가제 사업을 총괄할 예정이다.

전현수 휴온스내츄럴 대표는 “최근 건강기능식품 산업은 고령화로 인한 시장 성장 뿐 아니라 이너뷰티, 다이어트, 장 건강 등 삶의 질과 밀접한 다양한 분야에서 주목을 받고 있다” 며 “이러한 시장의 흐름에 즉각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원료부터 완제품 제조, 유통까지 통합해 성장의 원동력으로 삼고자 이번 합병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전 대표는 이어 “앞으로 휴온스내츄럴은 시장의 접점에서 발 빠르게 소비자의 니즈와 원츠를 파악해 트렌드를 선도하는 제품을 선보여 건강기능식품 산업에서 입지를 확고히 다져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우영탁기자 ta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