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생활

'소비자가 재소환한' 오리온 치킨팝, 재출시 후 판매 2,000만봉 돌파

  • 김보리 기자
  • 2019-10-17 15:07:08
  • 생활
'소비자가 재소환한' 오리온 치킨팝, 재출시 후 판매 2,000만봉 돌파

불황에는 신제품이 안 나간다는 식품업계 속설을 깨고 오리온 ‘치킨팝’이 인기를 이어가고 있다.

오리온은 ‘치킨팝’이 재출시 7개월만에 누적판매량 2,000만봉을 돌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는 월 평균 300만봉이 팔린 수치로 출시 1년 미만 제품에서는 이례적인 판매량이다.

치킨팝은 1020세대를 중심으로 SNS 상에서 회자되며 ‘브랜드 팬덤’을 형성했기 때문이란 게 오리온 측의 설명이다. 또 치킨 브랜드 ‘맘스터치’와 공동개발한 ‘치킨팝 땡초찜닭맛’ 출시도 판매량 증가에 힘을 보탰다.

치킨팝은 3년 전 공장 화재로 생산라인이 소실돼 불가피하게 생산이 중단됐으나 소비자들의 재출시 요청이 잇따라 오리온은 지난 2월 기존제품보다 용량을 10% 늘려 재출시했다. 오리온 관계자는 “재출시 이후 1020세대를 중심으로 팬덤이 형성되며 월 매출액이 종산 이전 대비 2배 이상 늘어났다”며 “재미와 가성비를 만족시키며 젊은층의 인기 간식으로 확실히 자리매김 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보리기자 boris@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