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스포츠

리버풀 리매치서 122호 골 '쏘니'

28일 EPL 10R 원정전
챔스 결승 후 첫 맞대결

  • 양준호 기자
  • 2019-10-25 14:56:52
  • 스포츠
리버풀 리매치서 122호 골 '쏘니'
손흥민. /AP연합뉴스

유럽축구 1부리그 통산 121골의 손흥민(27·토트넘)이 신기록에 도전한다. 상대가 마침 리버풀이다. 토트넘은 지난 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파트너였던 리버풀과 ‘리매치’를 벌인다.

토트넘은 28일 오전1시30분(한국시간) 리버풀 홈구장 안필드에서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0라운드를 치른다. 최근 챔스 바이에른 뮌헨전 2대7, EPL 브라이턴전 0대3 패배 등으로 분위기가 최악이던 토트넘은 지난 23일 챔스 츠르베나 즈베즈다전에서 5대0으로 이겨 분위기 전환에 성공했다. 즈베즈다와 경기에서 120·121호 골을 터뜨려 차범근의 한국인 유럽 최다골과 어깨를 나란히 한 손흥민은 내친김에 리버풀 골망마저 흔들어 신기록을 쓰려 한다. 2018~2019시즌 챔스 결승에서 리버풀을 만나 풀타임을 뛰었지만 0대2 패배를 막지 못했던 손흥민에게는 설욕의 기회기도 하다. 손흥민은 EPL 2골, 챔스 3골로 시즌 5골을 기록하고 있다.

리버풀은 이번 시즌 무패 행진(8승1무·승점 25)을 이어가며 2위와 6점 차의 EPL 선두를 질주하고 있다. 토트넘은 3승3무3패(승점 12)로 크리스털 팰리스(6위)에도 뒤진 7위다.
/양준호기자 miguel@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